틴탑 니엘, 뮤지컬 ‘개와 고양이의 시간’ 첫 공연 소감 전해
틴탑 니엘, 뮤지컬 ‘개와 고양이의 시간’ 첫 공연 소감 전해
  • 최지은 기자
  • 승인 2021.09.10 10: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제공 = 뮤지컬 '개와 고양이의 시간' 개인 프로필
사진 제공 = 뮤지컬 '개와 고양이의 시간' 개인 프로필

 

톱데일리 최지은 기자 = 그룹 틴탑의 메인보컬 니엘이 뮤지컬 ‘개와 고양이의 시간’ 첫 공연을 무사히 끝마친 소감을 밝혔다.

‘개와 고양이의 시간’은 따뜻한 마음을 가진 ‘랩터’와 호기심이 많고 자유분방한 ‘플루토’라는 두 캐릭터의 시선으로 이야기를 서술해 가며 ‘공감’의 가치를 말하는 뮤지컬이다.

니엘이 연기하는 ‘플루토’는 호기심 많고 자유분방하지만, 사람들에게 불길하다는 말을 듣고 자란 검은 고양이다.

니엘은 공연 전 ‘개와 고양이의 시간’ 프로필 촬영 현장 인터뷰에서 ‘플루토는 귀엽지만, 겁도 많고, 호기심이 많은 아이인 것 같다’며, ‘사람이 아닌 고양이로 참여하게 되어서 기분이 색다르고, 동물 연기를 한다는 게 기대가 된다. 잘 할 수 있을지 걱정이 되지만, 관객분들이 어떻게 봐주실지도 굉장히 기대가 된다.’라며 새로운 시도에 설렘을 전하기도 했다.

지난 9일 첫 공연을 마친 니엘은 틴탑 공식 SNS 계정을 통해 ‘정말 열심히 연습한 뮤지컬 개와 고양이의 시간 첫 공연이 끝났는데요. 솔직히 너무 오랜만에 무대에 서는 거고, 팬분들을 만나는 거라 조금 무섭기도 하고 떨렸어요. 그래도 공연을 잘 마무리할 수 있어서 너무 행복했고 남은 공연도!! 정말 열심히 해서 더 좋은 모습, 좋은 공연 만들어 보겠습니다’라며 첫 공연 소감을 전했다.

한편, 니엘표 호기심 많은 귀여운 검은 고양이 ‘플루토’를 볼 수 있는 뮤지컬 ‘개와 고양이의 시간’은 11월 28일까지 드림아트센터에서 공연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