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대표 와이프' 한다감X한상진, 현실 부부 케미 기대UP
'국가대표 와이프' 한다감X한상진, 현실 부부 케미 기대UP
  • 서상현 기자
  • 승인 2021.09.14 1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비비엔터테인먼트, 이니셜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 = 비비엔터테인먼트, 이니셜엔터테인먼트 제공

 

톱데일리 서상현 기자 = 배우 한다감과 한상진이 '국가대표 와이프'에서 공감백배 현실 부부 호흡을 맞춘다.

‘속아도 꿈결’ 후속으로 오는 10월 4일 첫 방송 예정인 KBS 1TV 새 일일드라마 ‘국가대표 와이프’(극본 김지완, 연출 최지영)는 강남의 집 한 채를 통해 삶의 클래스를 올리려 고군분투하는 서초희가 행복은 집 자체가 아니라, 그 집에서 서로를 보듬고 살아가는 사람임을 깨닫게 되는 휴먼 가족드라마다.

매 작품마다 찰떡 같은 캐릭터 소화력을 보여준 한다감은 극중 12년 차 광고회사 AE이자 강남 진입을 목표로 살아가는 열혈 와이프 서초희 역을 맡는다.

딸을 위해 교육 1번지 강남에 내 집 마련을 하고 싶지만 연일 치솟는 집값에 초조해하며 강남 입성 기회를 엿보는 워킹맘으로 변신한 한다감이 이번 작품에서는 과연 어떤 매력을 보여줄지 기대를 모은다.

한상진은 서초희의 남편인 대학 전임교수 강남구로 분한다. 따뜻하지만 현실감 없는 이상주의자로 부동산 폭락론을 부르짖다가 강남 입성의 때를 놓치게 한 주범. 늘 서초희에게 따가운 눈총을 받지만, 오히려 강남 판타지에서 헤어나지 못하는 아내를 속물로 여기는 고고한 선비형 남편이다.

서민들의 심정을 대변하는 한다감과 한상진의 현실 밀착형 부부 호흡은 시청자들의 무한 공감을 이끌어낼 전망이다.

한편, '국가대표 와이프'는 '오늘부터 사랑해' 이후 6년 만에 재회한 최지영 PD와 김지완 작가 콤비가 의기투합한 작품으로 부동산에 가족의 행복마저 담보 잡힌 세태를 꼬집는 풍자와 훈훈한 가족애가 어우러진 명품 홈드라마의 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KBS 1TV 새 일일드라마 ‘국가대표 와이프’는 ‘속아도 꿈결’ 후속으로 오는 10월 4일 첫 방송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