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로 위 불법주차하고 고기굽다 사고...상대운전자 억울
도로 위 불법주차하고 고기굽다 사고...상대운전자 억울
  • 최지은 기자
  • 승인 2021.09.16 13: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톱데일리 최지은 기자 = 어두운 국도를 달리다 도로 위 불법주차된 차량을 피하지 못하고 사고가 났는데 사람이 다쳤다고 합니다. 어찌된 일일까요?

16일 온라인커뮤니티에는 ‘고기는 도로위에서 구워야 제맛’이라는 글과 영상이 올라왔습니다.

영상을 보면 칠흑같이 어두운 왕복2차선도로를 달리던 제보자의 차량 앞에 반대방향으로 불법주차된 차가 나타납니다.

제보자는 미쳐 피하지 못하고 충돌했고, 전복돼서 결국 차를 폐차합니다.

그런데 황당한 일은 불법주차한 차량 뒤편 도로위에서 텐트를 치고 고기를 굽던 사람이 있었는데 다쳐서 치료비와 합의금까지 물어줘야 했습니다.

제보자는 “언제부터 국도변이 차대고 텐트치고 고기굽는 곳이 되었는지”,“남이야 어떻게 되던말던 언제어디서든 아무런 곳에다가 고기를 구우셔야했는지”라며 억울함을 호소합니다.

다행이 큰 인명피해가 나지 않았지만, 도로위에서 고기를 굽거나 차량통행을 방해하는 행위는 절대 하지 말아야 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