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때녀' FC 원더우먼 X FC 탑걸, 열정 넘치는 두 팀의 창단기
'골때녀' FC 원더우먼 X FC 탑걸, 열정 넘치는 두 팀의 창단기
  • 서상현 기자
  • 승인 2021.10.20 14: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SBS 제공
사진 = SBS 제공

 

톱데일리 서상현 기자 = SBS ‘골(Goal) 때리는 그녀들(이하 골때녀)’에서는 새로운 우승컵을 놓고 펼쳐지는 NEW팀 정규 리그의 서막이 열린다.

뜨거운 관심 속 시작된 시즌 2에 기존 여섯 팀을 대항할 막강한 새로운 팀들이 투입된다는 소식이 알려지며 초미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여기에 기존 팀들 또한 선수 영입을 통해 전력 보강에 나서며 ‘FC 불나방’의 독주를 막을 채비에 나섰다.

지난 주 ‘FC 개벤져스’가 새로운 멤버를 영입한 가운데 시즌1 하위 팀 ‘FC 액셔니스타’ 역시 비상 대책 회의에 돌입했다. 지난 조별 리그에서 연속 2패를 기록하며 패배의 쓴맛을 맛봤던 이영표 감독은 “액셔니스타가 우승을 못 한 것은 다 감독 책임이다”라고 밝히며, 당시 비참했던 속내를 내비쳤다. 올스타전에서 총 5골을 기록하며 축뽕(?)을 맞았던 최여진 역시 김재화에게 “무조건 연습!”을 외치고 시즌1 전패 팀이라는 오명을 씻기 위해 불굴의 의지를 다졌다는 후문이다.

이날 방송에서는 신규 세 팀 중 두 팀의 정체가 공개될 예정이다. ‘FC 원더우먼’은 국악 소녀 송소희의 합류로 이미 큰 관심이 쏠리고 있는데, 송소희 외에도 다양한 분야의 원탑이 뭉친 연합팀으로 알려져 나머지 멤버들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이에 추가로 공개될 신생팀 ’FC 탑걸‘ 역시 모두의 예상을 뛰어넘는 화려한 라인업에 실력파 선수들이 대거 포진되어 있다고 전해져 귀추가 주목된다.

시즌2를 이끌어갈 ‘FC 원더우먼’과 ’FC 탑걸‘의 창단기는 20일 수요일 밤 9시 SBS ‘골(Goal) 때리는 그녀들’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