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래드PT&GYM캐리' 이천수 넷째→정미애 다섯째 계획?
'브래드PT&GYM캐리' 이천수 넷째→정미애 다섯째 계획?
  • 서상현 기자
  • 승인 2021.10.28 15: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MBC에브리원 제공
사진 = MBC에브리원 제공

 

톱데일리 서상현 기자 = '브래드PT&GYM캐리'가 다둥이 장려 프로그램에 등극한다.

10월 29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브래드PT&GYM캐리'에서는 본격적으로 ‘운동 정기 구독 서비스’를 시작하며 맞춤형 식단 관리와 각양각색 운동으로 힘찬 발걸음을 뗀 세 도전자 심하은, 현우, 정미애의 유쾌한 일상이 그려진다.

첫 방송에서 중학생 큰아들부터 10개월 된 막둥이까지 북적북적한 여섯 가족 일상을 공개했던 정미애는 이날 오프닝부터 화제의 중심에 선다. 지난주 자신의 다둥이 비결은 '원샷 원킬'이라고 밝히며 대한민국 대표 다둥이맘 다운 자신감을 드러냈기 때문. 이날 정미애는 "(사람들이) 저를 볼 때마다 다섯째는 없냐고 물어보더라"라고 밝혀 큰 웃음을 안긴다.

이를 들은 김숙은 ‘아들 둘 맘’ MC 이현이에게 다둥이 관련 미끼를 던진다고. 이현이는 셋째 계획 질문을 듣자마자 질색하는 표정과 함께 손사레를 치는 등 아들 둘 맘 다운 ‘찐 반응’을 보여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든다.

세 아이의 아빠 이천수도 이 질문을 피해가지 못한다. 지난주 전격 다이어트 선언을 한 이천수의 아내 심하은이 “넷째 생각이 있다. 이천수의 의견은 필요없다”라며 폭탄 발언을 했기 때문. 이번주 방송에서는 다시 한번 이천수의 ‘넷째 계획’에 모두의 관심이 쏠린다는 전언이다.

이날 이천수는 "(심)하은이가 넷째 얘기를 했다. 많이 놀랐다"라며 솔직한 심경을 고백한다고. 이어 이천수는 진심 가득한 이 '한 마디'로 넷째 계획에 대한 모든 심경을 대신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물들인다. 과연 이천수가 넷째 계획에 대해 밝힌 '공식 입장'은 무엇이었을까.

본격 출산 장려 방송에 등극한 '브래드PT&GYM캐리'와 다둥이 엄마 아빠의 솔직 담백한 이야기는 오는 10월 29일 금요일 저녁 8시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브래드PT&GYM캐리'에서 만나볼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