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남도, 음식문화 개선 2년 연속 전국 "최우수상" 수상
전라남도, 음식문화 개선 2년 연속 전국 "최우수상" 수상
  • 양영찬 기자
  • 승인 2010.12.29 16: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라남도가 올해 음식문화 개선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해온 결과 알뜰한 음식문화 정착과 남은 음식 재사용 안하기 등 음식문화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보건복지부로부터 2년 연속 최우수상을 수상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는 지난 2006년 민선 4기 박준영 도지사 취임이후 알뜰한 음식문화 정착을 위해 ‘남도좋은식단으로 음식문화를 바꿔나가자’는 캐치프레이즈와 재탕금지, 덜어먹기, 개별찬기, 청결관리 등 4대 실천 강령을 정하고 남도좋은식단 신 음식문화운동을 집중 추진해온 것이 주효했다는 분석이다.

특히 올해는 광양, 영암, 진도 등 3개 지역에 음식문화개선 시범지역을 지정해 남은음식 재사용 안하기, 낭비 없는 식생활 습관을 유도해 그 성과를 높이 평가 받았다.

‘남도좋은식단 신 음식문화 개선운동’은 기존 공동으로 먹는 비위생적인 음식문화에서 벗어나 집게나 국자 등을 사용해 앞 접시에 덜어먹거나 개인별 찬기에 담아 위생적으로 안전하게 먹자는 운동이다.

그동안 전남도는 남도좋은식단 실천 참여 분위기 조성을 위해 홈페이지, 배너광고, TV 스팟(라디오) 광고, 어린이를 위한 애니메이션 동영상 제작홍보, 보급형위생찬기 및 위생용품(집게, 링수저 받침대, 찬기받침대, 주방용 가위) 지원 등 다양한 시책을 펼쳐왔다.

배양자 전남도 복지여성국장은 “대한민국 음식문화 1번지 전남이 추진하고 있는 음식문화 개선사업이 정부로부터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며 “앞으로 2012 여수세계박람회, 2013 순천만 국제정원박람회 등 매년 개최되는 국제행사가 성공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국제적 수준의 음식문화를 조기에 정착시켜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전남도는 지난 16일 환경부에서 주관한 음식물쓰레기 실천사례 지자체 정책분야에 응모해 전국 최우수상을 수상한 바 있다.

양영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