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흥 천관사 삼층석탑
장흥 천관사 삼층석탑
  • 곽지술 보도본부장
  • 승인 2017.02.03 2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상희의 석탑여행<28>
사진 정상희 작가

장흥 천관사 삼층석탑

장흥 천관사 삼층석탑은 2단의 기단위에 3층의 탑신이 올려진 보물 제795호로 지정된 고려시대의 탑이다.

탑신을 받치고 있는 기단은 아래·위층 모두 모서리에 기둥 모양의 조각을 본떠 새겨두었다. 탑신은 각 층의 몸돌과 지붕돌을 각각 하나의 돌로 쌓아 올렸으며, 층마다 몸돌의 모서리에 기둥 형태의 조각을 두었다.

지붕돌은 밑면의 받침이 얇게 4단씩이고, 윗면에 흐르는 경사가 아래로 내려올수록 완만하며, 네 귀퉁이에서는 경쾌하게 치켜올라 세련된 느낌을 준다.

탑의 꼭대기에는 머리장식으로 네모난 노반과 둥그런 복발이 한돌에 새겨져 올려져 있다.

사진 정상희 작가

전체적으로 비례감이 알맞아 안정감이 느껴지며 단아함을 풍긴다. 기단 각면의 가운데기둥이 생략되고, 지붕돌의 받침이 얇아져 퇴화된 수법을 보여주는데, 이는 통일신라에서 고려로 시대가 바뀌면서 일부 양식이 지방화되는 과정에서 나타난 현상으로 보인다.

이러한 점들을 통해 이 탑은 고려 전기의 작품으로 추측된다. <본 이미지 또는 어느 부분도 승인 없이 무단 복제 시에는 저작권법에 위반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