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S8 예약개시, 지금이 휴대폰구입 최적기
갤럭시S8 예약개시, 지금이 휴대폰구입 최적기
  • 연진우
  • 승인 2017.04.07 12: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일부터 갤럭시S8 에약판매가 시작된 가운데 휴대폰 구입을 놓고 소비자들은 망설이고 있다. 갤럭시S8의 출고가는 93만5천원으로, 10만원대 요금제를 사용할 경우 공시지원금 최고인 26만4천원을 할인받고 또 유통점의 추가지원금 약4만원을 받아도 63만원 정도를 내야 한다. LG유플러스는 요금제에 따라 7만9천원~26만4천원을, KT는 7만5천원 ~24만7천원을, SK텔레콤은 23만7천원의 지원금을 지급할 예정이다. 그러나 최고지원금을 받기위해서는 월10만원이 넘는 요금제를 선택해야 하며, 저렴한 요금제인 3만원대를 선택할 경우 지원금은 7만5천원~9만원 전후에 불과하여 80만원 중반대를 주어야 구입을 할 수 있다. 소비자들은 갤럭시S8출시를 앞두고 구입을 망설이는 바람에 판매처에 발길이 뜸해진 가운데 갤럭시노트5와 갤럭시S7에 대대적인 지원금이 풀리고 있다. 구의동과 용산, 신도림 등 휴대폰 판매점이 모여 있는 지역을 취재한 결과, 출고가가 82만원인 갤럭시 노트5 64기가의 경우 18만원전후에, 갤럭시S7 32기가의 경우 출고가가 79만원이지만 20만원 정도면 살수 있었다. 갤럭시 S8 출시이전에 뜸해진 소비자의 발길을 잡기위해 출혈경쟁이 벌어진 것이다. 요금제 또한 처음에는 6만원대 요금제이지만 6개월이후부터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으니 최고의 조건인 셈이다. 갤럭시S7과 S8은 디스플레이가 0.7인치 커지고 생체인증부분과 음성비서인 빅스비 기능정도에서 차이가 있으며, 일반적인 소비자가 사용할 때 큰 차이를 느낄정도는 아니다. 갤럭시S7또한 지문인식과 방수기능, 4기가 메모리와 1200만화소급 카메라를 장착하고 있어 현시점에서도 하이앤드급의 스펙을 갖고 있다. 다만 구입시 유의점은 일반적으로 많이 선택하는 단말기 할부 형태가 아니라, 단말기대금을 한번에 내야하는 부담감이 있으며, 또 단말기를 일시금으로 지불했는데도 할부금이 청구될 수 있어 계약서 작성을 꼼꼼히 하여야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