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만 국민프로듀서, 실상은 호구 취급… ‘프로듀스48’ 제작진 편집 ‘덫’에 걸린 '위스플' 이가은·안유진·장원영·최예나
말만 국민프로듀서, 실상은 호구 취급… ‘프로듀스48’ 제작진 편집 ‘덫’에 걸린 '위스플' 이가은·안유진·장원영·최예나
  • 박혜진 기자
  • 승인 2018.07.21 00:17
  • 댓글 4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Mnet '프로듀스48')

[톱데일리] ‘프로듀스48’ 연습생들이 논란의 중심에 섰다.

20일 방송된 Mnet '프로듀스48'에서는 1차 순위 발표식 결과 살아남은 연습생들의 포지션 평가 무대 도전이 그려졌다.

지난 방송에서 '프로듀스48' 첫 방출자가 나온 가운데 활동 중단 의사를 밝히며 프로그램에서 하차한 마츠이 쥬리나를 제외한 총 57명이 평가를 진행했다.

그러나 '프로듀스48'은 특정 소속사 연습생들의 편파적인 방송 노출로 인해 각종 논란에 휩싸이며 일부 누리꾼들의 비난을 받고 있다.

가장 논란이 되고 있는 소속사는 위에화 엔터테인먼트·스톤 뮤직 엔터테인먼트·스타쉽 엔터테인먼트·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로, 누리꾼들은 이들을 '위스플'이라 부르고 있다.

특히 '위스플'로 불리는 해당 소속사의 연습생들로 이가은, 안유진, 장원영, 최예나 등 이미 데뷔조 순위에 이름을 올린 연습생들이 대거 포진해 있는 상황이다.

이들의 인기 뒤에 '프로듀스48' 제작진의 편파 편집이 있었던 것 아니냐는 의혹도 제기되고 있다.

하지만 다른 누리꾼들은 연습생들을 폄하하려는 일부 악성 팬들의 억측일 뿐이라며 이들에 비난의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한편 지난 방송 이후 '프로듀스48' 투표가 리셋된 가운데 계속되는 논란 속에서 순위 변동이 이뤄질 것인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0
언론사 사정으로 댓글 작성이 일시 중단되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ㅇㅇ 2018-07-21 01:54:27
진실만을 보도하는 참된 기자들이 있기에 세상은 아직 살만 합니다

asdf 2018-07-21 07:47:17
진짜 말만 국민프로듀서 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ㅁㅁ 2018-07-21 03:47:24
6화에 일본애들 나오긴 나왓나 의심

적폐삼인방 2018-07-21 03:49:06
기자님 감사합니다 진실을 말하려고 해주셔서ㅋ 6화보니 더 가관이네요..
이번화에 나오는것이 투표에 훨 유리하기에 위스플 총출동시킨 더러운 편집이었던 6화 였음..

dd 2018-07-21 02:05:56
귀찮겠지만 누군가가 연습생들 한명한명 분량이 몇분 몇초인지 정리하면 답이나오겠지.왜 보이던 애들만 매번보이는것인가. 또한 분량을 많이받은 연습생들만 상위권에 있는것인가.

나도 기자코너 운영
억울한 일, 알리고 싶은 일 기사로 표현하세요.
작성하신 기사와 사진(저작권 문제없는 사진)을 top@topdaily.co.kr 로 보내주시면 채택되신 분께 기사게재와 동시에 소정의 상품권(최소5만원이상, 내용에 따라 차등지급)을 드립니다.
문의 02-5868-114 시민기자 담당자

인기기사
탐사보도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만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