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6일 목요일 오늘 날씨] 대구 38도·광주 36도·대전 전주 35도·서울 부산 34도 “습도·불쾌지수 상승”… 태풍 ‘종다리’ 착한 태풍 될까 ‘관심 고조’
[26일 목요일 오늘 날씨] 대구 38도·광주 36도·대전 전주 35도·서울 부산 34도 “습도·불쾌지수 상승”… 태풍 ‘종다리’ 착한 태풍 될까 ‘관심 고조’
  • 박혜진 기자
  • 승인 2018.07.26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기상청)
(사진=기상청)

[톱데일리] 목요일인 오늘(26일)도 전국 대부분 지역의 낮 최고기온이 35도 이상 오르는 폭염과 열대야가 계속 되겠다.

경기 북부와 강원 영서 북부는 아침 한때 5㎜ 안팎의 비가 오겠다. 그러나 비의 양이 적어 폭염 해소에는 역부족할 것으로 보인다. 습도만 높여 불쾌지수가 상승할 것으로 보인다.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28도 △대전 26도 △대구 27도 △전주 26도 △광주 26도 △부산 27도 △강릉 28도 △제주 26도 등이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34도 △대전 35도 △대구 38도 △전주 35도 △광주 36도 △부산 34도 △강릉 35도 △제주 33도 등이다.

기상청은 "고온 상태가 장기간 지속하면서 열사병·탈진 등 온열질환 우려가 있고, 양식업·농업·축산업 등 각종 산업에도 피해가 우려된다"면서 "폭염 대응요령을 적극 참고해달라"고 당부했다.

미세먼지 농도는 부산·울산이 '나쁨', 그 밖의 권역에는 '좋음'∼'보통' 수준이겠다.

오존 농도는 울산이 '매우 나쁨', 서울·경기·강원 영서·충북·전남·영남은 '나쁨' 수준을 복이겠다.

한편 12호 태풍 '종다리'가 북상하면서 폭염에 시달리는 한반도를 식힐 비를 뿌리는 ‘착한 태풍’이 될 수 있을지 관심이 커지고 있다.

기상청에 따르면 25일 새벽 괌 부근에서 12호 태풍 종다리가 발생했다.

태풍 ‘종다리’의 강도는 ‘약’, 크기는 ‘소형’, 시속 14㎞ 속도로 북북서 방향으로 이동 중이다. ‘종다리’는 새의 명칭으로 북한에서 제출한 이름이다.

기상청은 종다리가 26일 오전 3시 기준 괌 북서쪽 약 1170㎞ 부근 해상으로, 28일에는 일본 도쿄 남남동쪽 약 720㎞ 부근 해상으로 움직일 것으로 내다봤다.

기상청은 "3일, 4일 후 태풍 위치는 유동적일 수 있다"고 분석했다.


박혜진 기자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