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7일 금요일 오늘 날씨] “중복·태풍 ‘종다리’ 상관없이 폭염·열대야 계속” 대구 37도 광주 36도 서울·대전·전주 35도… 미세먼지·자외선 ‘나쁨’ 열사병·탈진 '주의'
[27일 금요일 오늘 날씨] “중복·태풍 ‘종다리’ 상관없이 폭염·열대야 계속” 대구 37도 광주 36도 서울·대전·전주 35도… 미세먼지·자외선 ‘나쁨’ 열사병·탈진 '주의'
  • 박혜진 기자
  • 승인 2018.07.27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복’인 금요일 오늘(27일)도 전국에 폭염이 이어지겠다.

[톱데일리] ‘중복’인 금요일 오늘(27일)도 전국에 폭염이 이어지겠다.

낮에는 가끔 구름이 많이 낄 것으로 예상되지만 최고기온이 35도를 넘길 것으로 보이면서 무더위를 막기는 어렵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27도 △대전 27도 △대구 28도 △전주 26도 △광주 26도 △부산 27도 △강릉 27도 △제주 26도 등이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35도 △대전 35도 △대구 37도 △전주 35도 △광주 36도 △부산 33도 △강릉 34도 △제주 32도 등이다.

기상청은 “무더위가 장기간 이어지고 밤사이에도 열대야가 나타나는 곳이 많겠다”며 “열사병과 탈진 등 온열 질환 관리에 유의해야 한다”고 밝혔다.

미세먼지 농도는 부산·울산·경북·경남에서 '나쁨', 서울·경기남부·충북은 오전에 '나쁨' 수준을 보이겠다. 

자외선 지수는 ‘나쁨’ 수준에서 ‘매우 나쁨’ 수준을 나타나겠다.

한편 태풍 '종다리'가 발생했음에도 최악의 폭염은 누그러지지 않을 전망이다.

26일 기상청은 “제12호 태풍 '종다리'는 이날 오후 3시께 일본 오키타와 동남동쪽 약 1,220km 부근 해상으로 이동했다”고 밝혔다.

빠르면 오는 28일 종다리는 일본 도쿄를 강타할 것으로 전망됐다.

종다리가 일본 본토로 향함에 따라 한반도를 강타한 불볕더위는 누그러지지 않을 것으로 예측됐다.

기상청 관계자는 "이번 태풍으로 비가 오거나 더위가 풀리지는 않을 것"이라며 "8월 초까지는 폭염이 지속될 예정이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열대야도 당분간 계속된다"며 "아침 기온이 내려가지는 않겠다"고 덧붙였다.


박혜진 기자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