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명호 싱가포르 신일그룹 회장... 신일골드코인 "조용해지면 환원될 것 "
송명호 싱가포르 신일그룹 회장... 신일골드코인 "조용해지면 환원될 것 "
  • 서은정 기자
  • 승인 2018.08.13 13:17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싱가포르 신일그룹이 13일 오전 11시 23분 투자자들에게 카카오톡 메시지를 발송했다.
싱가포르 신일그룹이 13일 오전 11시 23분 투자자들에게 카카오톡 메시지를 발송했다.

[톱데일리 서은정 기자] 13일 오전 11시 23분, 싱가포르 신일그룹이 투자자들에게 “조용해지면 사업이 새롭게 진행되고 모든 것이 원래대로 환원 될거니 걱정 말라”는 카카오톡 메시지를 보냈다. 싱가포르 신일그룹은 신일골드코인 돈스코이호 국제거래소를 운영으로 투자 사기 의혹을 받고 있다. 

송명호 싱가포르 신일그룹 회장은 자신이 미국 사모펀드의 회장을 겸직하고 있는 미국 국적자이며, 회사의 돈이 부족하다면 사모펀드 자금을 동원해서라도 모두 환불하겠다고 주장했다.

송 회장은 지난 9일 돈스코이호 관련 투자 사기 의혹으로 경찰에 출석한 최용석 신일해양기술 회장과 류상미 전 신일그룹 대표에 대해 “한국 내 두 범죄자”라고 칭했다. 송 회장은 “제가 명의만 빌려줬고 현재 상황을 전혀 모르고 있을 거라는 헛소리”가 보도되고 있다며, 한국 언론에 대해서도 고소, 고발, 손해배상청구 등 법적 조치를 취하겠다는 입장이다.

중앙일보의 보도에 따르면, 경찰은 송 회장이 유지범(본명 류승진) 전 회장과 동일 인물일 가능성을 조사하고 있다. 송명호가 류승진이 내세운 가상 인물이거나 타인의 이름을 빌렸을 가능성이 크다는 것이다.

싱가포르 신일그룹은 지난 7월 22일~23일 사이 회장을 유지범에서 송명호로 변경했다. 3일 뒤인 지난 7월 26일, 신일그룹은 세종문화회관에서 법인명을 신일해양기술로 바꾸고 대표이사도 교체했다는 내용의 기자회견을 열었다.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 / 카카오톡에서 톱데일리 검색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기자야 2018-08-13 18:07:45
기자야! 저기서 말한 2명의 범죄자는 다단계로 재판중인 제이앤유글로벌(원기산삼) 김ㅇㅇ랑 전동아건설 비서실장이라며 사기친 신일광채그룹 홍ㅇㅇ를 말하는 거다... 잘 좀 알아보고 기사를 써라.

나도 기자코너 운영
억울한 일, 알리고 싶은 일 기사로 표현하세요.
작성하신 기사와 사진(저작권 문제없는 사진)을 top@topdaily.co.kr 로 보내주시면 채택되신 분께 기사게재와 동시에 소정의 상품권(최소5만원이상, 내용에 따라 차등지급)을 드립니다.
문의 02-5868-114 시민기자 담당자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