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기행’ 법정스님 머문 불일암 이야기… ‘여름 암자기행’ 2부 '스님과 함께: 인과 연' 편
‘한국기행’ 법정스님 머문 불일암 이야기… ‘여름 암자기행’ 2부 '스님과 함께: 인과 연' 편
  • 박혜진 기자
  • 승인 2018.08.14 22:07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톱데일리] 14일 EBS1 '한국기행'에서는 '여름 암자기행' 2부 '스님과 함께: 인과 연' 편이 방송된다.

천년고찰 송광사전라남도 순천 조계산 자락에 자리 잡고 있다. 이곳의 암자, 탑전에는 특별한 수행자가 있다. 보경스님의 처소를 안방처럼 누비고, 사람보다 더 열심히 자기 관리를 하는 수행자는 다름 아닌 고양이 ‘냥이’다.

스님은 매일 냥이의 밥과 물을 챙겨주는 건 물론, 깨끗하게 털을 빗겨주는 것이 가장 큰 일과라고 할 만큼 냥이를 아낀다. 하지만 냥이가 철없이 담을 타고 넘으며 아슬아슬한 곡예를 할 때는 스님의 가슴이 철렁한다. 

누군가는 스님이 인연에 너무 연연하는 것 아니냐고 하지만 정에 꺼둘리는 것을 걱정하기보다는 있을 때 잘해주지 못하는 것을 걱정해야 한다는 게 스님의 생각이다.

탑전에서부터 이어진 오솔길, ‘무소유 길’을 걸으면 법정스님께서 생전에 머무셨던 불일암에 닿는다. 이곳에는 보경스님의 또 다른 인연이 있으니, 오랜 도반이자 법정스님의 맏상좌이신 덕조스님이다. 

덕조스님은 유례없는 폭염에도 낡은 털신을 신고 천을 덧댄 옷을 입으시며 법정스님의 무소유 정신을 그대로 이어가고 계신다. 

덕조스님은 오랜만에 찾아온 도반, 보경스님에게 ‘불일암 국수’를 대접하신다. 요리가 완성되는 동안 행자 시절 두 분의 추억담으로 암자에는 활기가 돈다.

탑전에서 불일암으로 이어지는 송광사의 ‘인연’ 이야기를 들어본다.

EBS1 '한국기행'은 매주 월~금요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박혜진 기자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무룡 2018-08-14 22:47:39
법정스님과 법륜은 어떻게 그리 다른지요
법륜이 법정 스님 좀 본 받아야 할텐데'''
혹세무민 이라~~
즉문즉설 이름하에 깨달음을 혼란 시키고 있으니''
어찌 이런 놈이 나타나서 세상을 교란시키고
혼란에 빠지게 할까?
부처님의 이름을빌어 맹목적인 정토회에 믿음과 천일결사라는 용어를 만들어 모든것을 정토회를 통하여 세상을 바꾸어 나가야 한다고 나불대고 있으니
거기에따르는 중생들 정말 안타깝도다'''''''

조상연 2018-08-14 22:30:17
법정스님의 정신..그립습니다..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