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시리아, 북한-아랍아랍에미리트 득점 없이 전반전 마무리… 4강서 맞붙게 될 팀은?
베트남-시리아, 북한-아랍아랍에미리트 득점 없이 전반전 마무리… 4강서 맞붙게 될 팀은?
  • 박혜진 기자
  • 승인 2018.08.27 22: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2018 아시안게임 남자축구 8강전)

[톱데일리] 베트남과 시리아, 북한과 아랍에미리트(UAE)가 득점 없이 전반을 마쳤다.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은 27일 오후 9시 30분(이하 한국시각) 인도네시아 패트리어트 스타디움에서 열리고 있는 2018 아시안게임 남자축구 8강전에서 시리아와 대결중이다.

베트남이 경기 초반부터 안정에 무게를 두고 경기를 치르고 있는 가운데, 시리아 역시 신중하게 경기를 치르고 있다. 전반 42분 문전에서 찬 시리아의 마흐무드 알바헤르의 슈팅은 골대 옆으로 벗어났다. 

결국 두 팀은 득점 없이 전반전을 마쳤다. 

이 경기 승리 팀은 4강에 오른 한국과 결승 진출을 놓고 다툰다.

(사진=2018 아시안게임 남자축구 8강전)

같은 시각 파칸사리 스타디움에서 격돌 중인 북한과 아랍에미리트 역시 득점 없이 전반을 마무리했다.

북한이 9차례나 슈팅을 시도하는 등 아랍에미리트의 골문을 거듭 위협했지만 골은 넣지 못했다.

이 경기 승리 팀은 사우디아라비아를 2-1로 꺾고 4강에 진출한 일본과 4강에서 격돌한다.


박혜진 기자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