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섬총사 시즌2’ 대장정 마무리… 이연희, 전복부터 뿔소라·해삼까지 첫 물질 ‘성공적’
‘섬총사 시즌2’ 대장정 마무리… 이연희, 전복부터 뿔소라·해삼까지 첫 물질 ‘성공적’
  • 박혜진 기자
  • 승인 2018.09.11 00: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올리브 ‘섬총사2')

[톱데일리] ‘섬총사’가 시즌2의 대장정을 마무리 짓는다. 

10일 오후 11시 방송된 올리브 ‘섬총사2'에서는 첫 물질에 도전한 해녀 이연희의 새로운 모습이 공개됐다. 

이날 해녀복을 입고 바다로 나서게 된 이연희는 “드라마 촬영 때문에 제주도에서 해녀복을 입고 바다에 들어간 적은 있다”며 “입수나 밖에서 촬영 정도만 했다. 물질은 처음이다”라고 고백했다.

이연희는 강호동, 태항호에 이어 바다로 뛰어들었고 배영실력을 뽐내며 물질에 나섰다.

이연희는 쉽지 않은 잠수 때문에 당황했지만 이내 뿔소라를 채취했다. 첫 수확 후 자신감 있게 입수를 한 이연희는 전복, 해삼까지 연이어 채취에 성공했다. 

이에 강호동은 “전복이 미녀 눈에만 보이나?”라며 부러움을 감추지 못했다. 

한편 올리브 ‘섬총사2’는 10일 12화를 끝으로 시즌을 마무리한다.


박혜진 기자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