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로운 서울 핫플레이스 ‘자양동 중국음식문화거리’… ‘관찰카메라’ 훠궈·마라탕·마라릉샤·도삭면 등 소개
새로운 서울 핫플레이스 ‘자양동 중국음식문화거리’… ‘관찰카메라’ 훠궈·마라탕·마라릉샤·도삭면 등 소개
  • 박혜진 기자
  • 승인 2018.09.14 22: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채널A '관찰카메라24')

[톱데일리] 14일 채널A '관찰카메라24'에서는 서울의 핫플레이스로 새롭게 떠오른 자양동 중국음식문화거리가 방송됐다.

붉은색 중국어 간판이 즐비한 이국적 풍경의 자양동 ‘중국음식문화거리’에서는 다양한 중국 전통 요리를 맛볼 수 있다. 

첫 번째 음식 테마는 매운맛으로 유명한 사천 요리다. 주 메뉴는 중국식 샤브샤브인 ‘훠궈’와 중국식 짬뽕 ‘마라탕’, 민물가재를 매운 양념과 함께 볶은 ‘마라룽샤’다.

두 번째 음식 테마는 면요리다. 반죽을 칼로 쳐내서 면을 뜨는 산서지방의 ‘도삭면’, 중국에서 가장 유명한 면요리로 꼽히는 란주 지역의 ‘우육면’, ‘베이징 자장면’ 등 중국 3대 면요리를 모두 이곳에서 맛볼 수 있다.

세 번째 음식 테마는 이 거리 인기를 견인하는 ‘양꼬치’. 한 집 건너 한 집은 양꼬치 식당일 정도로 그 수와 종류도 많다. 

중국 오리지널 양꼬치부터 한국인 입맛에 맞춘 한국식 양꼬치, 양다리를 통째로 구운 바비큐까지 입맛과 취향에 따른 선택할 수 있다. 1인분이 1만원대로 저렴한 편이다.

한편 채널A ‘관찰카메라24’는 매주 금요일 저녁 8시 20분에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나도 기자코너 운영
억울한 일, 알리고 싶은 일 기사로 표현하세요.
작성하신 기사와 사진(저작권 문제없는 사진)을 top@topdaily.co.kr 로 보내주시면 채택되신 분께 기사게재와 동시에 소정의 상품권(최소5만원이상, 내용에 따라 차등지급)을 드립니다.
문의 02-5868-114 시민기자 담당자

인기기사
탐사보도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만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