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형화된 미국 웨스턴 영화 틀 깨다… EBS 세계의 명화 ‘장고’ 방영, 프랑코 네로·호세 보달로 등 출연
정형화된 미국 웨스턴 영화 틀 깨다… EBS 세계의 명화 ‘장고’ 방영, 프랑코 네로·호세 보달로 등 출연
  • 박혜진 기자
  • 승인 2018.09.29 23: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영화 '장고')
(사진=영화 '장고')

[톱데일리] 29일 EBS 세계의 명화에서는 영화 ‘장고’를 방영한다.

지난 1966년 개봉한 영화 '장고'는 프랑코 네로, 호세 보달로, 로레다나 누시악, 에두아르도 파야르도 등이 출연한다.

‘장고’는 ‘스파게티 웨스턴’이라는 이름으로 불린 장르의 영화로, 이미 정형화돼 있던 미국 웨스턴 영화의 틀을 깬 것이 특징이다. 

영화 ‘장고’ 줄거리는 다음과 같다.

폭력과 무법이 난무하는 미국 남부와 멕시코의 국경지대, 장고라는 낯선 총잡이가 커다란 관을 끌고 마을에 등장한다. 그는 마침 악한들에게 봉변을 당하고 있던 여인 마리아를 구해 마을로 들어간다. 

마을은 닥치는 대로 멕시코인을 살해하는 잭슨 소령 일당과 우고가 이끄는 멕시코 반군의 오랜 싸움으로 이미 초토화돼 있다. 그나마 양쪽에 목숨 값을 상납하고 있는 나다니엘의 선술집만이 중립지역으로서 명맥을 유지할 뿐이다. 

이 술집에서 시비가 붙은 장고와 잭슨 소령은 한판 결투를 예고한다. 결국 장고는 사랑하는 아내의 복수를 위해 잭슨 일당을 일망타진하지만 잭슨은 살려준다. 그리고 황금을 얻기 위해 우고 일당과 손을 잡지만 이마저 배신한 채 마리아와 달아난다. 

하지만 황금은 늪에 빠져버리고 장고도 우고 일당에게 붙잡혀 손가락을 쓸 수 없게 된다. 더 이상 총잡이 노릇을 할 수 없게 됐다고 판단한 잭슨은 장고와 묘지에서 결투를 벌이게 된다.

한편 EBS 세계의 명화 ‘장고’는 29일 밤 10시 55분에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나도 기자코너 운영
억울한 일, 알리고 싶은 일 기사로 표현하세요.
작성하신 기사와 사진(저작권 문제없는 사진)을 top@topdaily.co.kr 로 보내주시면 채택되신 분께 기사게재와 동시에 소정의 상품권(최소5만원이상, 내용에 따라 차등지급)을 드립니다.
문의 02-5868-114 시민기자 담당자

인기기사
탐사보도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만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