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리온 ‘꼬북칩’, 한·중 합산 누적판매량 1억 봉 돌파
오리온 ‘꼬북칩’, 한·중 합산 누적판매량 1억 봉 돌파
  • 신진섭 기자
  • 승인 2018.12.04 2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톱데일리 신진섭 기자] 오리온이 국내에서 처음 선보인 4겹 과자 ‘꼬북칩’이 한·중 합산 누적판매량 1억 봉을 돌파했다고 4일 밝혔다. 
 
지난해 3월 국내에서 먼저 선보인 꼬북칩은 누적판매량 6500만 봉을 기록하며 2년 연속 히트상품으로 자리매김했다. 올해에만 4200만 봉이 팔리며 신제품 출시 2년 차에 부진을 겪는다는 식품업계의 ‘소포모어 징크스(sophomore jinx)’를 이겨냈다. 

최근 출시한 ‘히말라야소금맛’도 인기를 얻고 있다. 가수 헨리를 모델로 한 꼬북칩 바이럴 영상 조회수가 600만 건을 돌파하는 등 1020세대 사이에서 높은 호응을 얻은 것도 인기 요인으로 꼽힌다.

중국에서는 지난5월 현지명 ‘랑리거랑(浪里个浪)’으로 출시, 7개월 만에 누적판매량 3800만 봉을 돌파하며 현지화 기준 매출액 1억3000만 위안(약 210억원)을 넘어섰다. 오리온 관계자는 “현지 입맛을 고려해 ‘콘스프맛’과 함께 ‘멕시칸 BBQ맛’을 출시한 것이 주효했다”고 전했다. 중국 90·00허우(’90~’00년대생, 10세~29세) 소비자를 대상으로 한 참여형 마케팅 활동으로 SNS에서 높은 관심을 이끌어내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나도 기자코너 운영
억울한 일, 알리고 싶은 일 기사로 표현하세요.
작성하신 기사와 사진(저작권 문제없는 사진)을 top@topdaily.co.kr 로 보내주시면 채택되신 분께 기사게재와 동시에 소정의 상품권(최소5만원이상, 내용에 따라 차등지급)을 드립니다.
문의 02-5868-114 시민기자 담당자

인기기사
탐사보도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만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