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쉐린, 2019 타이어 테크놀로지 인터네셔날 어워드서 '올해의 타이어 제조사' 선정
미쉐린, 2019 타이어 테크놀로지 인터네셔날 어워드서 '올해의 타이어 제조사' 선정
  • 연진우 기자
  • 승인 2019.03.12 1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쉐린이 지난 8일 독일 하노버에서 열린 '2019 타이어 테크놀로지 엑스포'에서 발표한 '2019 타이어 테크놀로지 인터내셔널 어워드'에서 '올해의 타이어 제조사'로 선정됐다. 사진=미쉐린 제공
미쉐린이 지난 8일 독일 하노버에서 열린 '2019 타이어 테크놀로지 엑스포'에서 발표한 '2019 타이어 테크놀로지 인터내셔널 어워드'에서 '올해의 타이어 제조사'로 선정됐다. 사진=미쉐린 제공

[톱데일리 연진우 기자] 미쉐린이 '올해의 타이어 제조사' 상을 수상했다.

미쉐린은 지난 8일 독일 하노버에서 열린 '2019 타이어 테크놀로지 엑스포'에서 발표한 '2019 타이어 테크놀로지 인터내셔널 어워드'에서 '올해의 타이어 제조사'로 선정됐다고 12일 밝혔다.

'타이어 테크놀로지 인터내서널'은 영국에서 발행되는 타이어 기술 전문지 '타이어 테크놀로지 인터내셔널'이 주관하는 상이다. 타이어 및 자동차 제조사, 연구 전문가 및 대학 전문가 등 전세계 타이어 업계 전문가 패널로 구성된 심사위원들이 평가한다. 미쉐린은 회사의 친환경 정책 및 제품 혁신, 마모된 타이어 성능에 대한 기술 등을 높이 평가받아 이 상을 수상했다.

클라우스 발투르챠트 심사위원장은 "지난 12 개월 동안 미쉐린의 친환경 정책은 탁월했다. 미쉐린은 2048년 지속 가능한 목표를 세운 몇 안되는 타이어 OE(Original Equipment)로 수년간 혁신과 지속 가능한 계획을 바탕으로 시장을 주도해 왔으며, 혁신적인 고무 소재와 독창적인 트레드 패턴 디자인 등을 통해 친환경적인 노력을 실천하면서도 마모된 상태에서도 뛰어난 성능을 발휘한다"고 설명했다.

피에르 로버트 미쉐린 그룹 연구개발 디렉터는 "경쟁이 치열한 타이어 제조 산업에서 미쉐린이 권위있는 타이어 테크놀로지 인터내셔널의 올해의 타이어 제조사 상을 수상한 것은 큰 영예"라며 "혁신은 125 년 넘게 이어온 미쉐린의 성공의 핵심이며, 이번 상은 전 세계에서 일하는 6000 명 이상의 미쉐린 R&D 전문가들의 선구적인 업적과 노력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언론사 사정으로 댓글 작성이 일시 중단되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나도 기자코너 운영
억울한 일, 알리고 싶은 일 기사로 표현하세요.
작성하신 기사와 사진(저작권 문제없는 사진)을 top@topdaily.co.kr 로 보내주시면 채택되신 분께 기사게재와 동시에 소정의 상품권(최소5만원이상, 내용에 따라 차등지급)을 드립니다.
문의 02-5868-114 시민기자 담당자

인기기사
탐사보도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만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