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스톤파트너스, NHN커머스 사업에 400억원 투자…"IPO도 기대"
케이스톤파트너스, NHN커머스 사업에 400억원 투자…"IPO도 기대"
  • 신진섭 기자
  • 승인 2019.05.13 1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톱데일리 신진섭 기자] 사모펀드(PEF) 운용사인 케이스톤파트너스(이하 케이스톤)가 NHN 커머스 사업부문에 400억원을 투자한다.

케이스톤은 지난 2007년에 설립, 누적 약 1조700억원의 펀드를 운용하고 있는 국내 사모펀드운용사다. 13일 NHN에 따르면 케이스톤은 최근 NHN의 커머스 자회사인 NHN고도와 에이컴메이트(Accommate)의 향후 성장 가능성에 주목하며 총 400억원의 투자를 결정했다.  

온라인쇼핑몰 솔루션 기업 NHN고도는 대표상품인 ‘고도몰5’ 통해 쇼핑몰 제작, 운영, 분석, 튜닝 등을 지원한다. 현재까지 약 10만개 이상의 온라인 쇼핑몰이 창업했고, 최근에는 SNS 인플루언서 1인 마켓이나 소상공인들에게 최적화된 대중적인 쇼핑몰 솔루션 ‘샵바이(shop by)도 새롭게 런칭했다.

에이컴메이트는 중국을 기반으로 역직구, 구매대행 및 한국 브랜드 쇼핑몰 운영을 대행하고, 자체 플랫폼인 ‘백방닷컴(100bang.com)’과‘더제이미닷컴(thejamy.com)을 운영하고 있는 커머스 기업이다. 최근 한국 패션 브랜드들과 함께 알리바바의 타오바오 생방송 플랫폼에 진출했다.

NHN고도와 에이컴메이트는 NHN이 각각 100%, 61.8%의 지분을 보유하고 있었으나 이번 투자에 앞서 NHN고도가 에이컴에이트를 100% 자회사로 편입해 양사간 시너지를 더욱 공고히 하며 국내 및 중국 커머스 플랫폼 사업 공략을 본격화할 계획이다.

케이스톤 파트너스측은 “중국 전자상거래 시장의 성장가능성과 NHN이 해외 전자상거래 시장에서 보유한 경쟁력을 고려할 때 NHN고도와 에이컴메이트의 시너지 효과를 통하여 향후 실적 상승은 물론 빠른 시일 내 IPO도 가능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NHN고도와 에이컴메이트 대표이자 NHN 커머스 사업을 총괄하고 있는 이윤식 커머스사업본부장은 “이번 투자를 계기로 NHN의 커머스 플랫폼 사업이 더욱 탄력을 받게 됐다”며 “NHN이 가진 기술력 및 사업 경험을 바탕으로 경쟁력 있는 글로벌 이커머스 사업자로 발돋움할 것”이라고 말했다.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 / 카카오톡에서 톱데일리 검색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나도 기자코너 운영
억울한 일, 알리고 싶은 일 기사로 표현하세요.
작성하신 기사와 사진(저작권 문제없는 사진)을 top@topdaily.co.kr 로 보내주시면 채택되신 분께 기사게재와 동시에 소정의 상품권(최소5만원이상, 내용에 따라 차등지급)을 드립니다.
문의 02-5868-114 시민기자 담당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