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대형 공사장 초미세먼지 상시관리
서울시, 대형 공사장 초미세먼지 상시관리
  • 이재익 기자
  • 승인 2019.05.29 15: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0일 환경영향평가 시행, 미세먼지 저감 및 에너지 절감 기대

톱데일리 이재익 기자 = 서울시가 대형 공사장의 사업계획 승인 전 실시하는 ‘환경영향평가’를 통해 공사장 미세먼지 등에 대한 대기질 개선에 나선다.

서울시는 30일 환경영향평가 대상 사업의 대기질 관리 및 에너지 절감 등을 위한 ‘건축물 및 정비사업(재개발·재건축)의 환경영향평가 항목 및 심의기준'을 개정 고시하고, 즉시 시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고시의 주요 내용은 ▲환경영향평가 대상 사업 공사장의 PM-2.5(초미세먼지) 상시 측정 ▲친환경건설기계 사용 의무 ▲친환경에너지 설치 및 대체 비율 등이다.

환경영향평가 대상 공사장에 초미세먼지 측정기를 설치하고 상시 모니터링을 진행한다. 초미세먼지 발생 요인 중 하나로 꼽히는 건설기계의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친환경 건설기계 의무사용 비율도 현재 70%에서 80%로 상향한다. 태양광 등 친환경에너지 설치비율도 현재 16%에서 올해 18%, 내년 20% 등 단계적으로 높여 에너지 절감을 유도한다.

적용 대상은 연면적 10만㎡ 이상 건축물, 사업면적 9만㎡ 이상 30만㎡ 미만 정비사업(재개발·재건축)이다. 또한 건물에너지효율등급 1+등급, 대기전력차단장치 80% 이상 설치, 조명자동제어 설비 등 에너지 소비량 감축 및 효율화 방안을 마련했다.

이상훈 서울시 환경정책과장은 “사회적으로 높아지는 미세먼지, 온실가스 등에 대한 관심과 대기질이 시민 삶에 미치는 영향, 도시의 지속가능성 등에 중점을 두고 이번 환경영향평가 제도를 개선했다”고 말했다.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 / 카카오톡에서 톱데일리 검색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나도 기자코너 운영
억울한 일, 알리고 싶은 일 기사로 표현하세요.
작성하신 기사와 사진(저작권 문제없는 사진)을 top@topdaily.co.kr 로 보내주시면 채택되신 분께 기사게재와 동시에 소정의 상품권(최소5만원이상, 내용에 따라 차등지급)을 드립니다.
문의 02-5868-114 시민기자 담당자
인기기사
단독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