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투스 '서머너즈 워' 5주년 기념 행사 개최… '태생 등급이 낮아도 괜찮아' 
컴투스 '서머너즈 워' 5주년 기념 행사 개최… '태생 등급이 낮아도 괜찮아' 
  • 신진섭 기자
  • 승인 2019.06.01 17: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등급 몬스터에게 '2차 각성' 우선권 줘
‘모든 몬스터는 태생 등급과는 관계없이 가치가 있다’는 철학 돋보여
1일 컴투스는 서울 강남구 르메르디앙 호텔에서 서머니즈 워 5주년 기념 유저간담회 ‘서머너즈 워 리: 부스트’행사를 개최했다. 사진=컴투스 제공
1일 컴투스는 서울 강남구 르메르디앙 호텔에서 서머니즈 워 5주년 기념 유저간담회 ‘서머너즈 워 리: 부스트’행사를 개최했다. 사진=컴투스 제공

톱데일리 신진섭 기자 = 애정을 갖고 키우던 캐릭터가 어느 순간 전투에서 배제되기 시작한다. 스테이지를 진행하면서 얻게 된 신규 캐릭터가 더 강력하기 때문이다. 수집형 RPG(역할수행게임)에서 일반적인 흐름이다. 컴투스의 모바일 수집형 RPG ‘서머너즈 워’는 이런 흐름에 반기를 들었다. 저등급 캐릭터에게 각성 우선권을 제공했다. 매출 극대화를 위해 고등급 캐릭터에게 '올인'하는 보통의 게임운영과는 차별화된다.  

1일 컴투스는 서울 강남구 르메르디앙 호텔에서 서머니즈 워 5주년 기념 유저간담회 ‘서머너즈 워 리: 부스트(SUMMONERS WAR RE:BOOST)’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사전 초대된 200명의 유저가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컴투스는 서머너즈워의 신규 PVE(유저 대 환경) 콘텐츠 ‘차원홀’을 소개했다. 고대 유적을 조사하다 다른 차원으로 연결되는 포털을 발견하게 되고, 소환사(유저)들은 차원 탐색 의뢰를 받아 모험에 나서게 된다는 이야기가 배경이다. 

이번 업데이트는 저등급 몬스터의 재발견에 중점을 뒀다. 최근 각종 콘텐츠에서 태생 4성, 5성 등 고등급 몬스터가 두각을 보이며 기존에 사랑받았던 태생 2성과 3성들이 비주류가 되는 경향이 있었다. 이에 컴투스는 저등급 몬스터를 ‘2차 각성’을 통해 더 강력하고 멋지게 만들기로 했다. ‘모든 몬스터는 태생 등급과는 관계없이 가치가 있다’는 서머너즈워의 기본 철학에 부합하는 업데이트 방향이다. 

차원 던전은 야수들이 사는 ‘차원 카르잔’과 ‘신비로운 요정들이 사는 ‘차원 엘루니아’가 서비스 될 예정이다. 

각 던전은 5개의 난이도로 나뉘며 1단계 난이도는 카이로스 던전 3층에서 4층 정도 수준이다. 최고 단계인 5단계는 카이로스 던전보다 상위 난이도다. ‘차원 카르잔’은 태생 4성 이하의 몬스터만 입장 가능하고, ‘차원 엘루니아’는 서로 같은 속성의 몬스터로만 입장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카르잔의 유적에서는 몬스터 ‘워베어’(3성)과 ‘이누가미’(3성)의 2차 각성 던전을, ‘차원 엘루니아’의 ‘엘루니아의 유적’에서 ‘페어리(3성)’와 ‘픽시’(2성)‘의 2차 각성 던전을 만날 수 있다. 

유저는 네 마리의 몬스터로 덱을 구성해야 하며, 덱 구성 시 2차 각성 대상 몬스터를 한 마리 이상 포함해야 한다. 던전에서 승리하면 2차 각성 경험치를 획득할 수 있고, 경험치 100%를 달성하면 2차 각성에 성공하게 된다. 난이도 5단계 기준 대략 약 100판을 플레이하면 2차 각성 이 가능하다. 2차 각성 경험치 외에도 고대 연성석을 제작할 수 있는 재료 아이템도 받을 수 있다. 고대 연성석은 횟수 제한 있는 형태로 마법제작이 가능하다.

각 차원마다 해당 차원 환경에 맞춰 진화한 보스 몬스터가 등장한다. 

서머너즈 워 신규 보스 몬스터 고대 가디언. 

신규 보스 몬스터 ’고대 가디언‘은 자신만의 몬스터를 직접 소환해 유저들에게 대항한다. 고대 가디언은 1개의 액티브 스킬, 2개의 패시브 스킬을 사용한다. 한 전투는 세 개의 단계로 나뉘며 단계별 특수 스킬을 사용한다. 고대 가디언은 1단계에선 물속성 가루다와 어둠속성 그리핀을, 2단계에선 불속성 이누가미와 바람속성 워베어, 그리고 3단계에선 바람속성 키메라와 피닉스를 소환한다.  특수 스킬은 소환된 몬스터와 시너지를 극대화시킬 수 있는 방식으로 구성됐다.   

차원홀에 입장하려면 ‘차원홀 에너지’가 소모된다. 차원홀 에너지는 최대 100개까지 보관 가능하며, 2시간마다 1개 충전, 차원 전투 1회당 에너지 1을 소모한다. 차원에너지는 기존의 에너지보다 획득하기 더 어렵다. 이에 대해 김태영 서머너즈워 개발팀장은 ”신규 콘텐츠가 업데이트되면 플레이 스트레스가 커질까봐 우려됐다”며 “그래서 천천히 천히 충전되고, 모아서 사용하는 행동력을 만들어봤다”고 말했다. 

이밖에도 이날 행사에선 럭키드로우, 3:3 대전 등 유저 대상 이벤트와 질의응답이 진행됐다.

서머너즈 워 5주년을 축하하는 유저들의 포스트잇. 사진=신진섭 기자
서머너즈 워 5주년을 축하하는 유저들의 포스트잇. "저의 아이가 제 덱을 물려 받을 수 있도록 오래오래 살아 남기를"이라는 메시지가 인상적이다. 사진=신진섭 기자

김태영 팀장은 "지난 타르타로스 미궁 업데이트 이후에 10여개월 만에 이렇게 오프라인 행사에서 많은 분들을 모시고 행사를 하게 됐다. 언제나 뵐 때마다 느끼지만 굉장히 큰 관심 보여주시고 찾아와주셔서 감사하다는 인사 드리고 싶다"고 밝혔다. 이어 김 팀장은 "5년 동안 게임을 즐겨 주셔서 감사하며 앞으로도 계속 서머너즈워에서 지낼 수 있는 시간 됐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 / 카카오톡에서 톱데일리 검색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나도 기자코너 운영
억울한 일, 알리고 싶은 일 기사로 표현하세요.
작성하신 기사와 사진(저작권 문제없는 사진)을 top@topdaily.co.kr 로 보내주시면 채택되신 분께 기사게재와 동시에 소정의 상품권(최소5만원이상, 내용에 따라 차등지급)을 드립니다.
문의 02-5868-114 시민기자 담당자
인기기사
단독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