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52시간 근무제 시행 1년, "금요일 출발 여행자 1.5배 늘었다"
주 52시간 근무제 시행 1년, "금요일 출발 여행자 1.5배 늘었다"
  • 이서영 기자
  • 승인 2019.07.09 15: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톱데일리 이서영 기자 = 주 52시간 근무제 도입 후 금요일에 떠나는 여행자가 큰폭으로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여기어때는 주 52시간 근무제 도입 후 국내여행을 위한 '금요일' 숙박 예약 건수가 지난해 대비 1.5배(54.0%) 늘었다고 밝혔다. 금요일을 제외한 다른 요일은 30%대 상승에 그쳤다.

여기어때은 사람인이 직장인 1173명을 대상으로 ‘주 52시간 근무제 도입 후 변화’ 설문조사를 진행했다. 전체 응답자의 35.5%는 "제도 시행 후 여행 빈도가 늘었다"고 답했다. 실제 근무시간이 단축됐다는 응답은 10명 중 4명(39%)이었고, 34.8%는 "야근‧주말근무가 줄었다"고 체감했다.

여기어때는 “금요일 저녁부터 휴일을 즐기는 여유가 생긴 만큼, 거제와 여수, 부산, 전주, 서귀포 등 장거리 국내 여행지 숙박, 액티비티 판매율이 60% 높아졌다”고 했다.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 / 카카오톡에서 톱데일리 검색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나도 기자코너 운영
억울한 일, 알리고 싶은 일 기사로 표현하세요.
작성하신 기사와 사진(저작권 문제없는 사진)을 top@topdaily.co.kr 로 보내주시면 채택되신 분께 기사게재와 동시에 소정의 상품권(최소5만원이상, 내용에 따라 차등지급)을 드립니다.
문의 02-5868-114 시민기자 담당자
인기기사
단독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