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우리흥’ ‘우리형’ 몸짱 대결...토트넘, 유벤투스 3-2 승
[영상]‘우리흥’ ‘우리형’ 몸짱 대결...토트넘, 유벤투스 3-2 승
  • 박현욱 기자
  • 승인 2019.07.22 1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톱데일리 최지은PD, 박현욱 기자 =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 자신의 우상이라 소개했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유벤투스)와 유니폼을 교환했다.

21일 싱가포르 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인터내셔널 챔피언스컵(ICC) 경기에서 손흥민이 몸담고 있는 토트넘과 호날두의 유벤투스가 맞붙었다. 이날 경기는 3-2로 토트넘이 승리를 거뒀다.

경기 종료 후에는 양팀의 7번을 맡은 선수끼리 유니폼 교환하는 장면이 포착됐다.

그라운드를 빠져나오는 길에 손흥민은 호날두에게 다가가 유니폼 교환을 요청했다. 호날두는 흔쾌히 옷을 벗어 들고 손흥민과 라커룸으로 향했다.

믹스트존에서 유니폼 교환에 대한 질문에 손흥민은 “호날두는 어릴 때부터 정말 좋아하고 꿈꾸던 선수다”라며 “운이 좋게 이야기 할 기회가 생기고, 친절하게 받아줘 편하게 이야기 했다”고 답했다.

이날 경기에 손흥민은 선발 출전해 전반 45분을 소화하고 루카스 모우라와 교체됐다. 45분 동안 공격적인 면모를 보여주며 첫 골에 기여했다.

전반 4분 손흥민의 슈팅이 골대 강타했다. 전반 30분 골대라인 우측면 드리블 돌파 후 트로이 패럿에게 공을 패스했다. 손흥민의 패스를 받은 패롯은 슛으로 연결했다. 공은 잔루이지 부폰의 손에 맞고 튕겨나갔고, 이를 에릭 라멜라가 마무리하면서 선제골을 득점했다.

유벤투스에 승리한 토트넘은 25일 중국 상하이에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 2차전을 치른다.

영상=싱가폴 최지은PD
영상=싱가폴 최지은PD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 / 카카오톡에서 톱데일리 검색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나도 기자코너 운영
억울한 일, 알리고 싶은 일 기사로 표현하세요.
작성하신 기사와 사진(저작권 문제없는 사진)을 top@topdaily.co.kr 로 보내주시면 채택되신 분께 기사게재와 동시에 소정의 상품권(최소5만원이상, 내용에 따라 차등지급)을 드립니다.
문의 02-5868-114 시민기자 담당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