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보생명, 업계 최초 '신계약모니터링 외국어 상담서비스' 도입
교보생명, 업계 최초 '신계약모니터링 외국어 상담서비스' 도입
  • 이재익 기자
  • 승인 2019.09.05 1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외국인 보험계약 증가세로 신규 서비스 진행

 

톱데일리 이재익 기자 = 교보생명은 외국인 고객을 대상으로 보장내역 안내, 3대기본지키기 등 불완전판매를 예방하기 위해 이달부터 생명보험업계 최초로 ‘신계약 모니터링 외국어 상담서비스’를 시행했다고 5일 밝혔다.

이번 서비스는 상품 설명이 미비해 계약이 제대로 체결되지 않거나, 의사소통이 어려워 상담이 불편한 외국인 고객 지원이 필요하다는 현장의 목소리를 반영해 도입됐다.

현재 국내 장기체류 외국인은 170만 명에 육박한다. 국내 체류 외국인이 늘며 이들의 보험계약 수요도 증가세에 있다.

교보생명에만 180여 명의 외국인 재무설계사(FP)가 활동하고 있으며, 외국인 보유계약은 3만2천여건에 달한다. 월평균 800여 건의 신규 계약이 체결되고 있고, 영어와 중국어를 사용하는 고객이 전체의 85%에 이른다.

외국인 보험 가입자가 눈에 띄게 증가했지만, 전문 외국어 상담원이 없다 보니 가입단계에서 불편을 호소하고 이로 인한 민원도 늘었다.

교보생명은 이러한 영업현장의 고충을 해소하기 위해, 신계약 모니터링 시 영어와 중국어 상담이 가능한 전문 상담원을 배치했다. 또한, 영어와 중국어 상품 안내자료도 제작해 배포할 예정이다.

교보생명 관계자는 "외국어 상담을 통해 불완전판매를 최소화하고 향후 분쟁 소지도 줄일 수 있을 것"이라 말했다.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나도 기자코너 운영
억울한 일, 알리고 싶은 일 기사로 표현하세요.
작성하신 기사와 사진(저작권 문제없는 사진)을 top@topdaily.co.kr 로 보내주시면 채택되신 분께 기사게재와 동시에 소정의 상품권(최소5만원이상, 내용에 따라 차등지급)을 드립니다.
문의 02-5868-114 시민기자 담당자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