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태풍 링링 미리보기, 차가 뒤집힐 위력
[영상]태풍 링링 미리보기, 차가 뒤집힐 위력
  • 최지은PD
  • 승인 2019.09.05 1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톱데일리 최지은 PD = 5일 오후 3시경 태풍이 일본 오키나와 서남서쪽 약 320km 부근을 지나가며 위력적인 바람과 비를 뿌리고 있다.

오키나와의 기상상황이 트위터를 통해 알려지고 있는데, 사람이 날아가고 나무가 뿌리 채 뽑힐 정도의 강풍이 불고 있다.

이 강풍의 원인인 제13호 태풍 링링(LINGLING)은 오는 6일 오후 제주 해상에 접근할 것으로 보인다.

5일 기상청에 따르면 링링은 19㎞/h 속도로 북진 중이며 중심기압 960hPa, 최대풍속 39m/s (시속 140km)의 중형태풍이다.

7일 새벽 제주서쪽 서해를 거쳐 저녁에는 황해도와 경기북부서해안에 도달할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링링이 대만 부근 29도 고수온역과 공기를 끌어 올리는 상층 발산 지역에서 급격히 발달해 북진하고 있다"며 "오후부터 북태평양고기압의 가장자리에 가까워져 점차 빠르게 북진하겠다"고 예측했다.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 / 카카오톡에서 톱데일리 검색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나도 기자코너 운영
억울한 일, 알리고 싶은 일 기사로 표현하세요.
작성하신 기사와 사진(저작권 문제없는 사진)을 top@topdaily.co.kr 로 보내주시면 채택되신 분께 기사게재와 동시에 소정의 상품권(최소5만원이상, 내용에 따라 차등지급)을 드립니다.
문의 02-5868-114 시민기자 담당자
기업돋보기
단독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