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킹닷컴·여기어때 등 온라인 여행 소비자 위한 민관협의체 출범
부킹닷컴·여기어때 등 온라인 여행 소비자 위한 민관협의체 출범
  • 박현욱 기자
  • 승인 2019.09.17 18: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문화체육관광부 제공
온라인 여행사의 소비자 보호 등을 위한 민관 협의체 출범식. 사진=문화체육관광부 제공

톱데일리 박현욱 기자 = 소비자의 권익 보호와 건강한 온라인 여행 산업 생태계 조성을 위한 민관협의체가 출범했다.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는 17일 한국관광공사 서울센터에서 민관협의체 출범식을 열고 운영 방향에 대한 의견을 교환했다고 밝혔다.
 
민관협의체는 문체부와 공정거래위원회(공정위)가 주관하고 에어비앤비·부킹닷컴·야놀자·여기어때 등 국내외 온라인 여행업체, 한국여행업협회·한국호텔업협회 등 관련 단체, 한국소비자원이 참여한다.

문체부에 따르면 참석자들은 여행시장의 지속적인 발전은 소비자가 만족하고 건전한 산업생태계가 조성돼야 가능하다는 데 의견을 모았다. 이를 위해 참여기관 공동으로 공개 토론회를 열고 소비자 보호 실태 조사, 관련 사례 연구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최병구 문체부 관광정책국장은 “온라인 여행사는 쉽고 저렴하게 여행을 즐길 수 있게 해서 관광시장 발전에 기여하고 있으나 영향력이 큰 만큼 더 큰 책임감도 요구된다”며 “온라인 여행사가 소비자 보호와 숙박업계 등과의 동반 성장에 더욱 적극적으로 나설 수 있도록 민관협의체를 통해 협력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공정위 송상민 소비자정책국장은 “온라인 여행업계가 자율적으로 소비자 권익 보호를 위해 나서줄 것을 기대하며 정부는 이를 적극 뒷받침하겠다”라고 했다.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 / 카카오톡에서 톱데일리 검색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나도 기자코너 운영
억울한 일, 알리고 싶은 일 기사로 표현하세요.
작성하신 기사와 사진(저작권 문제없는 사진)을 top@topdaily.co.kr 로 보내주시면 채택되신 분께 기사게재와 동시에 소정의 상품권(최소5만원이상, 내용에 따라 차등지급)을 드립니다.
문의 02-5868-114 시민기자 담당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