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산업개발, 화력발전소 환경설비 기술 협력 강화
한전산업개발, 화력발전소 환경설비 기술 협력 강화
  • 김성화
  • 승인 2019.10.01 14: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는 송관식 한전산업개발 발전본부장(왼쪽)과 심유종 대한전기협회 전무(오른쪽). 사진=한전산업개발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는 송관식 한전산업개발 발전본부장(왼쪽)과 심유종 대한전기협회 전무(오른쪽). 사진=한전산업개발

톱데일리 김성화 기자 = 국내 화력발전소 연료환경설비의 77%를 운영하는 에너지 솔루션 전문기업 ‘한전산업개발’이 국내 화력발전소 환경설비 개선을 위한 기술 개발 협력에 나선다.

1일 한국중견기업연합회 회원사 한전산업개발은 지난 30일 대한전기협회와 서울 송파구 전기회관에서 ‘화력발전 환경설비기술 표준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향후 ‘환경설비 분야 전력산업기술기준(Korea Electric Power Industry Code, KEPIC) 개발 및 운영’, ‘화력발전소 환경설비 기술 개발 및 표준화 참여’, ‘전력산업기술기준 환경기술세미나 공동 주관’, ‘관련 분야 전문 인력 양성’ 등에 적극 협력할 계획이다.

한전산업개발과 대한전기협회는 2014년부터 매년 ‘KEPIC 환경기술세미나’를 공동 개최하고 국내 화력발전 환경설비 기술 개선 방안을 다각도로 모색해 왔다. 세미나에서는 국내 화력발전소 환경설비 현황, 설비 개선 동향 등에 관한 전문가 발표를 중심으로 첨단 기술을 활용한 구체적인 개선 논의를 진행했다.

한전산업개발은 지난해 2018년 11월 제8회 세미나에서 ‘국내화력발전 탈황설비 단계별 설치 동향’을 발표했으며 올해 세미나는 11월에 열린다.

송관식 한전산업개발 발전본부장은 “최근 화력발전소 노후화로 인한 대기 오염 문제가 모든 세대의 삶을 근원적으로 위협하는 심각한 이슈로 떠오르면서 친환경 화력발전에 대한 기술적 수요가 높아지고 있다”라며 “대한전기협회와 긴밀히 협력해 환경 문제를 획기적으로 해소할 화력발전 환경설비 개선 기술을 개발하고, 보다 안전하고 건강한 친환경 에너지를 공급해 국민 삶의 질을 높이는 데 기여해 나아갈 것”이라고 밝혔다.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 / 카카오톡에서 톱데일리 검색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나도 기자코너 운영
억울한 일, 알리고 싶은 일 기사로 표현하세요.
작성하신 기사와 사진(저작권 문제없는 사진)을 top@topdaily.co.kr 로 보내주시면 채택되신 분께 기사게재와 동시에 소정의 상품권(최소5만원이상, 내용에 따라 차등지급)을 드립니다.
문의 02-5868-114 시민기자 담당자
인기기사
기업돋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