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화웨이와 자존심 대결… '갤럭시폴드' 중국에 깃발 꽂아
삼성, 화웨이와 자존심 대결… '갤럭시폴드' 중국에 깃발 꽂아
  • 이진휘 기자
  • 승인 2019.11.08 14: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일 삼성 '갤폴드' 중국 시장 출격 개시
오는 15일 화웨이 '메이트X'와 본격 대결
글로벌 1위 삼성전자, '구글 없는' 화웨이와 격차 벌릴까
8일 삼성전자 ‘갤럭시폴드’가 중국에 진출했다. 화웨이는 폴더블폰 ‘메이트X’를 오는 15일 출시한다. 삼성전자 상하이 매장 전경. 사진=삼성전자
8일 삼성전자 ‘갤럭시폴드’가 중국에 진출했다. 화웨이는 폴더블폰 ‘메이트X’를 오는 15일 출시한다. 삼성전자 상하이 매장 전경. 사진=삼성전자

톱데일리 이진휘 기자 = 삼성전자 ‘갤럭시폴드’가 중국에 진출했다. 화웨이의 폴더블폰 ‘메이트X’ 출시까지 불과 한 주를 남긴 시점이다. 화웨이와의 폴더블폰 경쟁에서 시장을 선점하겠다는 의지로 풀이된다.

삼성전자는 8일 오전 10시부터(현지시간) 중국 온라인 스토어와 오프라인 매장 등에서 갤럭시폴드 판매를 시작했다. 출고가는 약 247만원(1만4999위안)으로 국내가보다 더 높게 책정됐다. 중국 시장에 유통되는 1차 초도물량은 약 2만대 수준으로 예상된다.

갤럭시폴드는 초반 글로벌 성적에서 호조를 보이고 있다. 국내뿐 아니라 최근 미국, 영국, 프랑스, 독일 등에서도 완판을 기록했다. 기존 스마트폰과 달리 폼팩터 혁신을 강조한 제품으로 새로운 형태의 스마트기기에 목마른 소비자들에게 강한 인상을 남겼다는 분석이다. 그간 전세계적으로 폴더블폰 적수가 없었던 것도 인기에 한 몫했다.

화웨이가 오는 15일 내놓은 폴더블폰 메이트X는 갤럭시폴드와 중국 뿐 아니라 글로벌 시장에서 경쟁 구도를 이룰 것으로 전망된다. 

삼성전자와 화웨이는 폴더블폰 개발 단계부터 신경전을 했다. 갤럭시폴드는 지난 4월 화웨이보다 먼저 폴더블폰을 출시할 예정이었으나 액정 결함 논란이 일면서 출시 연기에 들어갔다. 당시 갤럭시폴드의 연기 소식이 들리자 화웨이도 메이트X 출시를 6월에서 11월로 미뤘다. 두 회사 모두 완성도를 가다듬으며 한 숨 쉬어간 셈이다.  

오는 15일 출시 예정인 화웨이의 폴더블폰 메이트X.
오는 15일 출시 예정인 화웨이의 폴더블폰 메이트X 모습. 사진=화웨이

메이트X는 미중무역갈등 여파로 안드로이드 운영체제나 구글플레이스토어, 유튜브, 지메일 등 서비스를 이용할 수 없는 상황이다. 메이트X는 공식 운영체제(OS)가 아닌 오픈소스 버전 안드로이드로 운용된다.

메이트X의 불완전한 서비스 생태계는 삼성전자에게 호재로 작용한다. 경쟁사가 주춤한 틈을 타 삼성전자가 글로벌 스마트폰 시장 점유율을 상승시킬 수 있을지도 관심사다. 시장조사기관 스트래티지 애널리틱스(SA)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지난 1분기 전세계 스마트폰 시장점유율 21.7%로 1위를 차지했고 같은기간 화웨이가 17.9%로 2위에 위치했다. 화웨이는 최근 몇 년간 중국과 유럽, 아프리카에서 판매를 늘리며 삼성과의 점유율 격차를 좁히고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

중국시장에선 화웨이의 점유율이 압도적이다. SA에 따르면 지난 2분기 중국 스마트폰 시장점유율에서 삼성전자는 0.7%를 기록했고 화웨이는 37.3%를 차지했다. 양사의 중국 시장 점유율 격차는 점점 커지는 추세다. 중국 스마트폰 시장은 화웨이 외에도 오포, 비보, 샤오미 등 현지 단말기 제조사들의 제품 지배력이 높아지고 있다. 삼성전자의 폴더블폰 중국 시장 선점이 중요한 이유다.

업계 관계자는 “삼성전자가 중국에서 갤럭시폴드에 거는 기대는 클 것”이라며 “중국인들의 소비심리는 메이트X로 기울겠지만 대결 구도를 잘 형성하면 의외의 선전도 가능하다”고 했다.

한편, 메이트X는 바깥으로 접는 ‘아웃폴딩’ 방식을 채택해, 안으로 접는 ‘인폴딩’이 적용된 갤럭시폴드와는 차이를 뒀다. 메이트X는 접은 상태에서 전면 디스플레이가 6.6인치, 펼치면 8인치가 된다. 갤럭시폴드의 메인 디스플레이는 7.4인치다.

메이트X 가격은 약 280만원(1만6999위안)으로 갤럭시폴드보다 약 34만원 더 비싸다. 프로세서는 자체 기린990과 램 8GB, 메모리 512GB가 탑재됐다. 또 3개의 광학 카메라와 적외선을 이용해 거리 측정하는 비행시간거리측정(ToF) 카메라가 장착됐다. 카메라 해상도는 광각 5000만, 초광각 1600만, 망원 800만화소다.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 / 카카오톡에서 톱데일리 검색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나도 기자코너 운영
억울한 일, 알리고 싶은 일 기사로 표현하세요.
작성하신 기사와 사진(저작권 문제없는 사진)을 top@topdaily.co.kr 로 보내주시면 채택되신 분께 기사게재와 동시에 소정의 상품권(최소5만원이상, 내용에 따라 차등지급)을 드립니다.
문의 02-5868-114 시민기자 담당자
인기기사
단독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