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액상형 전자담배 유해성분 분석 발표 연기
식약처, 액상형 전자담배 유해성분 분석 발표 연기
  • 박현욱 기자
  • 승인 2019.11.28 16:09
  • 댓글 1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베이프클럽 2019-11-28 16:34:55
그냥 외국자료 쓰세요 뭘 있지도않은 유해성분을 찾느라고 아주 고생이 많으십니다.

이영애 대장금 2019-11-28 16:42:19
국내 의심환자 1명도, 그럼, thc 했다는건데,
왜 가만히 있지. 검사해야 하는거 아닌가? 우리나라 액상과 관련없는걸 자꾸 숨기는 이유는 국민연금 본전 찾기 어려워서가 아닐까?

대한민국 2019-11-28 20:47:21
1. 세금 올리고 발표한다
2.정식 수입 아닌 인터넷등이나 일반인이 만든 이상한 액상에서 검사하고 조금만 이상 이상있으면 찾아내서 정식 액상하고 싸잡아서 발표한다
3. 좋금만 이상 있어도 기준치 무시하고 무조건 발견됐다고 우긴다........ 수준미달 정부것들 뭐 뻔하지~~~~~~

전종현 2019-11-28 16:59:37
전문가 자문은 뭐냐? (말 바꾸기 전문가?)
그냥 있는 그대로 발표하면 되는걸 가지고... 하지만 발표시에 어떤제품, 검사방식, 연초와 비교한결과를 분명히 발표해야하고 특정물질을 과대포장 확대해석해서 발표하는건 용서할수 없다.

돈독트럼프 2019-11-28 16:50:55
정부야, 한해 6만명이 죽는 일반담배는 진짜 왜 나서지 않니? 나중 몇년후에 그가족들 뒷처리 어떻게 하실려고. 담배 흡연자들 지금 안도우면 나중에 세금 다 부어도 못 막는다. 한국도 좀 적게 죽는 액상형으로 가보자구나.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