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의 집' AOA 찬미, 공유 꿀팁 大방출! 김준수 曰 “똑 부러진다~!”감탄 연발!
'공유의 집' AOA 찬미, 공유 꿀팁 大방출! 김준수 曰 “똑 부러진다~!”감탄 연발!
  • 최지은 기자
  • 승인 2019.12.06 18: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톱데일리 최지은 기자 = 걸그룹 AOA의 막내 찬미가 MBC ‘공유의 집’에서 자신의 자취하고 있는 집 공개와 함께 자신이 ‘본투비 공유러’가 된 사연을 밝혔다. 

찬미는 ‘공유의 집’에 들어가기 전에 어머니와 영상통화를 하며 무엇을 공유 아이템으로 가져가면 좋을지 상의하며 조언을 구했다. 찬미의 어머니는 찬미가 어렸을 때부터 이미 공유 라이프를 경험해 오신 분이기 때문. 찬미의 어머니는 어려운 경제 형편에도 불구하고, 주위의 갈 곳 없는 학생들이 “최소한의 선을 넘지 않기 위해서는 어른들의 도움이 필요하다”는 신념으로 미용실을 공유하여 휴식처를 제공해 함께 생활해왔다. 어려서부터 공유 라이프를 실천하고 이어서 걸그룹 숙소생활까지 하며 ‘공유가 일상’이었던 찬미의 자취 생활은 유튜브 채널 ‘MBC 다큐하우스’ 등 SNS를 통해 영상에서 확인할 수 있다.

찬미는 프로 공유러답게 ‘공유의 집’ 촬영 내내 공유 꿀팁들을 전수하여 다른 출연진들을 놀라게 했다는 후문. 그 모습에 박하나는 “정리를 잘 한다”고 칭찬하고 김준수는 “똑 부러진다~” 감탄을 하기도 했다. 본투비 공유러 막내 찬미의 활약은 방송을 통해 공개된다.

MBC 파일럿 프로그램 ‘공유의 집’은 스타들이 한 집에 모여 생활하며, 자신의 물건들을 공유하는 방식으로 ‘공유경제’에 대해 느껴볼 수 있는 리얼리티 프로그램으로 오는 11일(수요일)과 12일(목요일) 밤 10시 5분, 이틀 연속으로 방송된다.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나도 기자코너 운영
억울한 일, 알리고 싶은 일 기사로 표현하세요.
작성하신 기사와 사진(저작권 문제없는 사진)을 top@topdaily.co.kr 로 보내주시면 채택되신 분께 기사게재와 동시에 소정의 상품권(최소5만원이상, 내용에 따라 차등지급)을 드립니다.
문의 02-5868-114 시민기자 담당자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