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지니뮤직, 마마무와 함께 '버추얼 플레이(VP)' 무대 공개
KT 지니뮤직, 마마무와 함께 '버추얼 플레이(VP)' 무대 공개
  • 이진휘 기자
  • 승인 2019.12.10 15: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 조훈 KT 지니뮤직 대표, 마마무의 문별, 솔라, 신의현 알파서클 대표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지니뮤직
(왼쪽부터) 조훈 KT 지니뮤직 대표, 마마무의 문별, 솔라, 신의현 알파서클 대표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지니뮤직

톱데일리 이진휘 기자 = 지니뮤직이 10일 서울 강남구 지니뮤직 본사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가상형 실감음악 ‘버추얼 플레이(VP)’ 시장을 새롭게 창출하겠다고 밝혔다.

버추얼 플레이(Virtual Play)는 지니뮤직이 가상현실(VR), 증강현실(AR), 홀로그램 등 최첨단 ICT 기술과 음악 콘텐츠를 융합해 제공하는 가상형 실감음악 서비스다. 초고화질 실감 콘텐츠로 전세계 음악 팬들을 공략하겠다는 방침이다.

지니뮤직은 KT 슈퍼VR과 콜라보 프로젝트 일환으로 10일 ‘마마무’의 가상형 실감 음악 VP 앨범을 출시했다. VP 앨범은 기존 VR 콘텐츠 해상도 대비 5배 높은 150만 픽셀의 해상도로 구현된다. 또 전면의 180도 내에서만 VR 영상을 볼 수 있는 기존 콘텐츠와 달리 360도, 상하 180도 전 영역에서 초고화질 VR 영상을 제공한다. 앨범 제작에는 VR 엔진 기술을 보유한 알파서클이 참여했다. 알파서클의 ‘알파서클뷰’ 기술을 통해 시청자의 시야각 영역에서만 집중적으로 초고화질을 구현하고 나머지 영역은 최소한의 화질로 대체된다.

VP 앨범 이용자들은 노래를 부르는 마마무 멤버 구성원들과 눈을 맞추거나 마마무 멤버를 따라 무대에서 펼쳐지는 퍼포먼스를 볼 수 있다.

이날 기자간담회에 참석한 마마무의 리더 솔라는 “세계 최초로 가상형 실감음악 VP 앨범을 발매한 아이돌 그룹으로서 매우 기쁘다”며 “360도 초고화질로 보일 무대에서 실험적인 퍼포먼스를 연출해낸 만큼 팬들이 더 실감나게 즐길 수 있기를 바란다”고 했다.

이날 지니뮤직은 향후 5년간의 실감형 콘텐츠 생태계 구축 전략도 제시했다. ▲케이팝 콘텐츠 기업과 협업해 신규 시장을 창출 ▲5G 기반 가상형 실감음악 서비스 고도화 추진 ▲글로벌 케이팝 팬덤 대상 VP 비즈니스 모델 다각화 등을 소개했다. 이를 위해 KT의 슈퍼VR과 협업 프로젝트를 진행하는 한편 LG유플러스와 CJ ENM과도 협력을 강화할 예정이다.

지니뮤직 조훈 대표는 “과거부터 음악 플레이어의 기술 혁신은 소비자들에게 새로운 음악 콘텐츠 가치를 제공하며 소비 패턴을 변화시켜 왔다”며 “세계 최초로 선보이는 가상형 실감음악 VP는 시공간의 제약 없이 전세계 음악 팬들에게 전달될 것”이라고 했다.

한편, 마마무 VP 앨범은 애플리케이션 형태의 실감음악 콘텐츠와 HMD(Head Mount Display), 저장용 SD카드, 아티스트 포토 북으로 구성됐다. ‘마마무 VP’ 앱을 다운로드해 제공된 HMD에 스마트폰을 끼운 후 이용하면 된다. 10일부터 온라인과 오프라인에서 예약 판매하며 5만5000원에 판매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