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경산시, 코로나 확산 불구 집회 금지 철회
[단독] 경산시, 코로나 확산 불구 집회 금지 철회
  • 최종환 기자
  • 승인 2020.03.06 09:32
  • 댓글 2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일 공고문 내고 “종교단체 집회 금지 긴급 명령 철회”
“지역 주민 코로나19 대응 잘 따라줘… 굳이 금지 할 필요 없다”
경산시 집회 금지 철회 관련 공고문.(경산시 제공)
경산시 집회 금지 철회 관련 공고문.(경산시 제공)

톱데일리 최종환 기자 = 코로나19 피해가 전국적으로 급속히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경북 경산시가 지난 4일 시민·종교단체 등의 집회 등 금지조치 긴급 행정명령을 철회한 것으로 확인됐다.

경산시는 4일 시장 명의로 공고문을 내고 “코로나 19 대응을 위한 경산시 기관·사회·종교단체 등의 집회 등 금지조치 긴급 행정명령을 철회함을 공고”한다고 밝혔다.

앞서 경북 경산경찰서는 지난 3일 코로나19 확산을 막고자 집회 및 시위에 관한 법률을 적용, 경산시 관내 집회를 금지하기로 했다.

‘감염병 예방법 제49조’에 따른 집회 금지 관련 조치에 따른 것이다.

감염병 예방법(제49조 제1항)은 “보건복지부장관, 시·도지사 또는 시장·군수·구청장은 감염병을 예방하기 위해 흥행, 집회, 제례 또는 그 밖의 여러 사람의 집합을 제한하거나 금지” 할 수 있다고 규정하고 있다.

하지만 경산시의 코로나19 확진자수가 연일 증가하고 있어 집회 금지 철회가 자칫 확진자 증가 등 더 큰 피해를 낳을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올 수 있다.

특히 정부는 지난 5일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하고 있는 경산시를 감염병특별관리지역으로 지정했다. 대구, 청도에 이어 세번째다.

4일 정오 기준, 경산시 코로나19 확진자는 총 291명(사망 1명)이다. 전국 단일 시·군 중에서 확진자수가 대구 다음으로 많다.

경산시 관계자는 톱데일리와의 통화에서 “주민들이 경산시의 코로나19 대응에 잘 따라주고 있고, 굳이 집회 금지가 필요하냐는 민원이 잇따라 제기돼 집회 금지 철회 명령을 내리기로 결정했다”고 답했다.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8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흐미야 2020-03-07 10:34:16
이해할수가 없다 으

경산시장정신차려 2020-03-07 09:00:09
경산시장이 친중인가? 중국발 폐렴에 조심해야지 대구사태보고도 깨우친게 없나?

성암 2020-03-06 20:40:02
선거다가오면 정치인들 종교인들부터 찾아가더니만
와!종교계는 그렇게 겁나고 시민들 위험에 노출되는건 ?개같은것들 나도 종교를 믿는 신자지만 이건 너무 아니다!철회하라는 놈이나 또 철회하는 놈이나?민주당 문재인 좋아하는건 아니지만 새누리 찌거레기들은 더욱 선택할일 없다.

경산 2020-03-06 19:42:22
경산시민 전부 코로나 걸려야 정신차리시나 ...온나라에 코로나 근원지가 경산되겠따...경산시장 당신이 책임질거야...미친거 아님 ...소규모 집회라도 못하게 말려야 될판에 집회 허가 한다고.... 경산시장 당신이 코로나 걸려서 음압병동에 가야 정신 차리겠소.....

경산 2020-03-06 19:39:00
경산시장 미친거 아님 지금 경산시에 코로나 확진자 엄청 돌아댕기는대 집회허가한다고 이런 ...허허허 말이 안나온다 경산을 떠나야 하나...

나도 기자코너 운영
억울한 일, 알리고 싶은 일 기사로 표현하세요.
작성하신 기사와 사진(저작권 문제없는 사진)을 top@topdaily.co.kr 로 보내주시면 채택되신 분께 기사게재와 동시에 소정의 상품권(최소5만원이상, 내용에 따라 차등지급)을 드립니다.
문의 02-5868-114 시민기자 담당자
인기기사
단독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