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있는 녀석들' 서서 먹는 갈비, 한우 케이크 먹방
'맛있는 녀석들' 서서 먹는 갈비, 한우 케이크 먹방
  • 최지은 기자
  • 승인 2020.05.15 10: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톱데일리 최지은 기자 = 문세윤이 유민상의 결혼운을 점쳤다.

15일 방송되는 <맛있는 녀석들>에서는 ‘앉으나 서나 소고기 생각’이라는 주제로 서서 먹는 갈비집과 한우 케이크 전문점을 방문한다..

이날 유민상, 김준현, 김민경 문세윤은 첫 번째로 찾은 서서 먹는 갈비 식당에 의자가 없다는 사실을 확인했다. 이에 “디스크가 있다”, “서서 먹는 건 무리다” 등의 우려를 표하며 불안한 마음을 보였으나 이내 각오를 다지고 “맛 표현 열심히 해서 한 시간 내에 나오자”, “아파서 걸어 나가면 하차다” 등 서로 응원하며 먹방을 시작했다.

하지만 촬영이 생각처럼 빨리 끝나지 않자 허리 통증을 호소하며 산만한 모습을 보였고 유민상은 스트레칭을 위해 허리를 쑥였다. 그러자 유민상의 정수리를 쳐다보던 문세윤이 “쌍가마예요?”라고 물었고 유민상은 “결혼 두 번 하는 쌍가마다”라며 쌍가마부심(?)을 내비쳤다.

이에 멤버들은 관심을 보이며 살펴보았으나 “그건 가마가 아니라 가르마다. 형은 NO가마다.”라고 말했다.

난생 처음 듣는 소리에 당혹스러움을 감추지 못한 유민상은 “쌍가마는 결혼 두 번, NO가마는?”이라는 문세윤의 놀림에 결국 멱살까지 잡아 웃음을 안겼다.

가마도 없고 결혼 가망성도 없다는 말에 마음의 상처를 입을 유민상의 모습은 오늘 저녁 8시 코미디TV <맛있는 녀석들>에서 확인할 수 있다.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나도 기자코너 운영
억울한 일, 알리고 싶은 일 기사로 표현하세요.
작성하신 기사와 사진(저작권 문제없는 사진)을 top@topdaily.co.kr 로 보내주시면 채택되신 분께 기사게재와 동시에 소정의 상품권(최소5만원이상, 내용에 따라 차등지급)을 드립니다.
문의 02-5868-114 시민기자 담당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