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일게이트 크로스파이어X, 엑스박스 원 통해 글로벌 공개 테스트 시작
스마일게이트 크로스파이어X, 엑스박스 원 통해 글로벌 공개 테스트 시작
  • 신진섭 기자
  • 승인 2020.06.25 17: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톱데일리 신진섭 기자 = 스마일게이트 엔터테인먼트가 개발 중인 콘솔 신작 FPS(1인칭총싸움) 게임 ‘크로스파이어X’가 25일부터 글로벌 공개 테스트(OBT)를 시작한다.

이번 공개 테스트는 25일부터 28일까지 약 4일동안 진행되며 마이크로소프트의 콘솔 기기 ‘엑스박스 원(XBOX ONE)’을 보유하고 프리미엄 멤버쉽 서비스인 ‘엑스박스 라이브 골드(XBOX LIVE GOLD)’를 이용 중인 사람이라면 참여할 수 있다.

스마일게이트는 이번 테스트를 통해 올해 하반기 정식 출시에 앞서 게임의 완성도를 최종 점검하고 다양한 이용자들의 피드백을 적극적으로 수용해 마지막 담금질에 나설 계획이다.

공개 테스트를 통해 플레이가 가능한 콘텐츠는 총 3종으로, 전통적인 8대8 팀 매치 외에도 투명한 적과 싸워야 하는 ‘스펙터 모드’와 크로스파이어X의 오리지널 콘텐츠 ‘포인트 캡쳐 모드’를 경험해 볼 수 있다.

포인트 캡쳐 모드는 크로스파이어X에서 최초로 선보이는 조준 사격 플레이(Aim Down Sight)가 가능한 콘텐츠로 신규 유저들이 일반적인 맵 보다 좀더 작은 맵에서 전략적으로 무기들을 배울 수 있다.

부수로 스마일게이트 엔터테인먼트 본부장은 “이번 테스트는 크로스파이어X의 첫인상을 결정하게 될 매우 의미 있는 과정이자 게임의 정식 출시를 향해 한발짝 다가서는 중요한 마일스톤이 될 것“이라며 “스마일게이트와 마이크로소프트 양사는 눈과 귀를 열고 이용자 여러분의 소중한 피드백을 겸허히 수용해 게임의 완성도를 더욱 높이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크로스파이어X’는 ‘언리얼 4’ 엔진을 사용해 개발 중인 ‘크로스파이어’ IP(지적재산권) 최초의 콘솔용 게임이다.스마일게이트 엔터테인먼트가 개발하고, 마이크로소프트가 엑스박스 원 콘솔버전을 퍼블리싱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