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람 잘 날 없는 코웨이, 또 다시 총파업 돌입
바람 잘 날 없는 코웨이, 또 다시 총파업 돌입
  • 김성화 기자
  • 승인 2020.06.26 14:28
  • 댓글 1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일 전국가전통신서비스노동조합 코웨이지부는 사측과 CS닥터들의 근로자성을 인정하고 직고용 한다는 잠정합의안을 도출했다고 밝혔다. 사진은 지난 9일부터 서울시 중구 코웨이 본사에서 진행된 코웨이지부 무기한 총파업 출정식. 사진=전국가전통신서비스노동조합 코웨이지부
지난 9일 서울시 중구 코웨이 본사에서 진행된 코웨이지부 무기한 총파업 출정식. 사진=전국가전통신서비스노동조합 코웨이지부

톱데일리 김성화 기자 = 코웨이 설치·수리기사(CS닥터) 조합원들로 구성된 전국가전통신서비스노동조합 코웨이지부는 재차 총파업 투쟁에 돌입한다. 조합원 1500여명은 오는 30일까지 1차로 총파업을 진행한다.

26일 코웨이지부는 "앞서 ‘원청직접고용’을 내걸고 1년간 쟁의를 이어온 코웨이지부는 지난 9일 총파업출정식과 함께 회사를 상대로 무박 2일간 교섭투쟁을 병행한 끝에 잠정합의안 작성을 위한 큰 틀의 합의를 쟁취한 바 있다"며 "교섭안을 일방적으로 파탄낸 회사에 맞서 총파업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앞서 노조와 사측은 가장 큰 쟁점인 기본급에 대해 노사 간 의견접근이 이뤄져 임단협 최종타결을 위한 교섭안 미세조정과 전 조합원 투표 절차만 남겨놓은 상태였다.

코웨이지부에 따르면 노사는 CS닥터의 직고용과 관련해 기본급 적용은 물론 '전환시 근속기간 100% 인정', '호봉제 최초 유입 및 복리후생 적용 시 종전 근속년수 100% 인정'을 핵심 조건으로 하는 데 합의했다.

하지만 사측이 ‘연차’에 대해서 만큼은 근속연수를 인정하지 않고 일괄적으로 ‘1년차’를 적용하겠다고 밝혔다.

코웨이지부 관계자는 “최초 입사 일자와 연차 유급휴일을 연동하는 문제는 사측이 30년 가까이 취해온 부당이득을 교정하고 ‘과거 근로자성’을 인정받는 핵심적 사안”이라며 “사측은 교묘한 말장난으로 일관하며 신의에 기초한 합의안의 취지마저 짓밟고 있다”고 비판했다.

현재 코웨이는 ‘연차 인정 문제는 복리후생에 해당되는 내용이 아니기 때문에 별개 사안’이라고 주장하고 있다. 노조는 ‘전환시 근속인정기간 100% 인정’을 합의해놓고 연차 유급휴일은 인정할 수 없다는 사측의 태도에 대해 “용납할 수 없는 기만”이라는 입장이다.

노조 관계자는 “현장에서 종사하는 CS닥터들은 최대 30년 가까이 근무한 고도의 숙련 기술노동자”라며 “회사의 주장은 이미 신체 장성해 나이가 스물이 넘은 사람을 가리켜 오장육부 중 콩팥만 1살짜리라는 격”이라고 비판했다. 

코웨이지부는 현재 코웨이를 상대로 근로자성을 다투는 근로자지위확인소송을 함께 진행 중이다. 법원은 지난해 6월 CS닥터의 손을 들어줬다. 이에 노조는 ‘소 취하’를 전제로 임단협 일괄타결을 사측에 제안했고 ‘직고용 전환’을 전제로 교섭이 진행돼왔다.

코웨이지부는 입장문을 통해 “회사가 우리의 최초 입사일자를 인정하지 않는다는 것은 그동안 우리가 흘려온 피와 땀을 기만하는 것”이라며 “나아가 CS닥터 근로자성의 근간을 통째로 흔들며 부정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코웨이는 노조 총파업 돌입 이후 전국적인 범위에서 대체인력 투입작업을 시작한 것으로 전해진다.

노조는 "코웨이가 개별 조합원들에게 접근해 사측의 일방적인 주장을 반영한 근로계약서를 제시해 동의를 얻기 위한 작업을 준비하고 있다"며 “회사와 관계된 모든 인원과의 접촉을 금지한다”는 쟁의지침을 내린 상태다.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ㄱㄱㆍㄴ 2020-06-26 21:49:23
다 이해하지만 그 피해는 소비자들 몫아닌가요?
코로나로 다 힘든상황인데 그대들권리로 피해보는 사람들 생각좀하시죠

닥터 딸 2020-06-26 17:38:12
맨날 고생하는 분들 생각도 해주세요 더운 날씨에 고생하시면서 일하시고 지금은 기간도 기간이라서 마스크까지 착용하면서 일하십니다 대우는 해주셔야죠 일했던 것들이 있잖아요 어려도 대우해줘야 한다는 건 아는데 머리 좋아서 회사 차리신 분들이 왜 그걸 못하는지 모르겠어요

코웨이 2020-06-26 17:03:02
대체 이놈의 회사는 뭐 제대로 하는게없냐?
니켈사건때 고객들한테 뭘해줬고?
8500 인가 그정수기 쓸때도 리콜대상이라고 가져갔는데 다른 얼음정수기 쓰니깐 이건또 왜이렇게 센서고장이 많아?
제품이 이런데 회사가 직원들 복지를 어떻게 줄지 대충 감이오네 쯧쯧
현장에서 땀흘리시며 일하시는 기사님들 코디님들 힘내세요

ㄱㄴㄷ 2020-06-26 15:44:52
근속기간이 늘면 연차도 오르는거 아닌가요?

kkk 2020-06-26 15:29:40
글이라는게.. 쓰기 나름인듯.
블라인드에 의하면 사측은 다 인정하는건데..
그동안 받지 못했던 연차수당 및 리프레시 수당을 달라고 한다네요. 장기 근속자들은 1억 쯤 되는듯..
사실 확인해보면 다 나옵니다. 이걸 또 해주면, 다음에는 그동안 받지 못한 자녀 학자금 까지 달라할듯..
블라인드에 올라온 글입니다

나도 기자코너 운영
억울한 일, 알리고 싶은 일 기사로 표현하세요.
작성하신 기사와 사진(저작권 문제없는 사진)을 top@topdaily.co.kr 로 보내주시면 채택되신 분께 기사게재와 동시에 소정의 상품권(최소5만원이상, 내용에 따라 차등지급)을 드립니다.
문의 02-5868-114 시민기자 담당자
기업돋보기
단독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