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번 다녀왔습니다' 이정은, 사라진 가족사진 찾을 수 있을까
'한 번 다녀왔습니다' 이정은, 사라진 가족사진 찾을 수 있을까
  • 최지은 기자
  • 승인 2020.07.25 19:50
  • 댓글 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톱데일리 최지은 기자 = 이정은이 불안해하는 이유는 무엇일까.

KBS 2TV 주말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극본 양희승, 안아름, 연출 이재상,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본팩토리)가 시청률 33.7%(닐슨코리아 제공, 전국 기준)를 기록, 4주 연속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하는 기염을 토했다. 특히 천호진(송영달 역)과 이정은(강초연 역)의 ’남매 상봉‘이 불발, 강초연(이정은 분)이 용주시장을 떠나는 순간에는 시청률 35.2%를 기록하며 안방극장의 폭발적인 반응을 입증하고 있다.

앞서 강초연은 아버지처럼 따르던 스님의 갑작스러운 죽음과 시장 상인들에게 더 이상의 피해를 입힐 수 없다는 마음에 용주시장을 떠나기로 결심, 송(家)가네 가족들과 헤어짐을 맞이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이때 홍연홍(조미령 분)이 강초연의 가족사진과 칫솔을 빼돌렸고 우연인 척 송영달(천호진 분)에게 접근, 그와 부딪힘과 동시에 ‘가족사진’을 바닥에 흘리며 엔딩을 맞이해 다음 이야기가 더욱 궁금해지는 상황.

송영달과 강초연을 잇는 인연의 굴레가 어느 곳으로 향할지 기다려지는 가운데 허망한 표정을 짓고 있는 강초연의 모습이 포착돼 시선을 끈다. 다급하게 박스 안을 뒤적이는 그녀의 손길에서는 애틋함과 불안함이 고스란히 묻어나 보는 이들의 가슴을 아리게 만든다.

이날 잃어버린 가족사진을 찾기 위해 용주시장을 다시 찾은 초연은 뜻밖의 인물과 맞닥뜨린다고. 이에 강초연이 사라진 가족사진의 행방을 알아낼 수 있을 것인지 본 방송을 향한 기대감이 더욱 높아지고 있다.

이정은에게 생긴 위기 상황의 전말은 매주 토, 일요일 저녁 7시 55분에 방송되는 KBS 2TV 주말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6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수양버들 2020-07-26 05:04:47
사진을. 잃어버리는. 것도. 너무. 어설펐어
작ㅇㄷㄴ것도 아니고. 그 큰 사진을. 맨 위에. 올려져 있었는데. 그걸. 모르고. 그냥. 간다는게. 말이나 되는지? 모처럼. 막장이 아닌 드라마. 잘 보고. 있었는데. 이렇게. 무리하게. 엮어 나가는. 속내를 진짜. 알 수가. 없다
시청자들을. 완전. 개무시 하는. 제작자들~~~

로라 2020-07-25 23:14:23
제발 지금같이 힘든시기에 시청자들 화나게 하지말아요 옛날에는 통했을지 몰라도~~~힐링은 커녕 그냥 잠이나 자야겄넹 ㅠㅠ

장마비 2020-07-25 22:23:55
주말저녁 편하게 드라마 보는 것이 유일한 즐거움인데 완전 짜증나요 다른데로 채널을 돌려버렸어요 여러가지로 힘든 요즘 꼭 이렇게까지 하는지요

불평등 세상을 만든자들은 꼭 댓가를 받길 바란다. 2020-07-25 20:51:01
똥짝가

정의는 없다 2020-07-25 20:25:52
조미령 나올때부터 시청자들이 다 예상,
작가는 좀 달라야 되지 않을까. 어째 예상을 빗나가지가 않니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