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림남2’ 강성연, 홀로 휴가중 눈시울 붉혀 “너무 옛날 생각 나”
‘살림남2’ 강성연, 홀로 휴가중 눈시울 붉혀 “너무 옛날 생각 나”
  • 최지은 기자
  • 승인 2020.08.01 2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톱데일리 최지은 기자 = 고민에 빠진 강성연을 환하게 웃게 만든 반전 사건은 무엇일까.

오늘(1일) 방송되는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이하 ‘살림남2′)에서는 살림과 육아에서 벗어난 강성연의 화려한 외출이 펼쳐진다.

이날 강성연은 남편 김가온의 제안으로 하루 동안 자유 시간을 갖게 됐다.

이에 오랜만에 강남 나들이에 나선 강성연은 예쁜 카페에서 나홀로 휴가를 보내며 그동안 느껴볼 수 없었던 여유를 만끽했다.

잔뜩 신난 강성연은 SNS에 올릴 셀카를 찍기 위해 아예 소파에 드러눕기도 하는 등 뜨거운 열정을 불태웠다고.

한편, 강성연은 김가온과 아이들이 어떻게 지내는지 걱정돼 영상통화를 걸었다.

하지만 전화 너머 대 환장 파티가 벌어진 부엌을 목격하고 경악한 나머지 전화를 끊어버렸다는 후문.

이런 가운데 강성연이 환한 웃음을 터뜨리는 대반전 사건이 일어났다고 해 과연 무슨 일이 있었던 것인지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만들었다 하면 넘사벽 비주얼을 선보이는 괴식 레시피 전문가 김가온이 이번엔 대체 어떤 어마어마한 4차원 요리를 탄생시켰을지.

반전으로 가득한 강성연의 화려한 외출은 오늘(1일) 토요일 저녁 9시 15분 KBS2 ‘살림남2’에서 공개된다.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나도 기자코너 운영
억울한 일, 알리고 싶은 일 기사로 표현하세요.
작성하신 기사와 사진(저작권 문제없는 사진)을 top@topdaily.co.kr 로 보내주시면 채택되신 분께 기사게재와 동시에 소정의 상품권(최소5만원이상, 내용에 따라 차등지급)을 드립니다.
문의 02-5868-114 시민기자 담당자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