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일체’ 박나래, “장도연 질투했던 적 있다”속마음 털어놔
‘집사부일체’ 박나래, “장도연 질투했던 적 있다”속마음 털어놔
  • 최지은 기자
  • 승인 2020.08.02 18: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톱데일리 최지은 기자 = 핵인싸’ 박나래가 파티를 위한 꿀팁을 낱낱이 공개한다.

오늘(2일) 저녁 6시 25분에 방송되는 SBS ‘집사부일체’에서는 ‘파티쪼렙’들을 위한 ‘파티만렙’ 박나래의 ‘텐션 업’ 꿀팁이 대공개된다.

이날 박나래는 “누구에게나 분출하지 못하고 쌓아두었던 더러운(?) 욕망이 있다”라며 ‘집사부일체’ 멤버들의 건강한 욕망 분출을 위해 ‘이비자’ 콘셉트의 나래바 파티를 직접 기획했다. 하지만 파티가 시작하자마자 이승기, 김동현 등의 멤버들은 파티가 익숙하지 않거나 내향적인 성격으로 인해 쉽게 적응하지 못하며 어색해하는 모습을 보였다.

그런 멤버들을 위해 ‘박사장’ 박나래가 발 벗고 나섰다. 그는 어색한 분위기를 깨는 첫 번째 팁으로 ‘베스트 닮은 꼴과 웃긴 닮은 꼴 찾기’를 제안했다. “닮은 꼴을 찾다 보면 상대의 얼굴을 자연스럽게 볼 수 있어서 금방 친해진다”는 것이 박나래의 설명.

이 외에도 박나래는 여러 신선하고 소소한 팁들을 쏟아냈고, 이에 파티 초반 쭈뼛쭈뼛, 삐걱삐걱하던 멤버들은 순식간에 어색함을 깨고 무아지경으로 춤을 추는 등 파티에 푹 빠져들었다는 후문이다.

한편, 파티의 ‘클라이맥스’였던 진실 게임에서는 사부들과 멤버들이 어디서도 밝히지 않았던 속마음을 이야기했다고 해 호기심을 높인다. 차은우에게는 “연예인에게 대시받았던 적 있었냐” 등의 질문이 오고 갔고, 이승기는 “최근 속상해서 울었던 적이 있었냐”는 질문에 허심탄회하게 속내를 밝혀 눈길을 끌었다. 그런가 하면 박나래는 “도연이를 질투했던 적이 있었다”고 고백하며 눈시울을 붉혔다고 해 궁금증이 집중된다.

박나래 X 장도연과 멤버들의 욕망(?)과 속마음을 확인 할 수 있는 ‘무아지경’ 나래바 파티는 2일(일) 저녁 6시 25분 방송되는 SBS ‘집사부일체’에서 공개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