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쿠팡, '로켓모바일' 보조금 투입… 단통법 위반 정황
[단독] 쿠팡, '로켓모바일' 보조금 투입… 단통법 위반 정황
  • 이진휘 기자
  • 승인 2020.08.07 14:00
  • 댓글 2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쿠팡 '로켓모바일' 카드할인에 쿠팡 재원 투입
카드사 "쿠팡이 할인율 결정, 비용은 서로 분담"
방통위, 쿠팡 재원에 보조금 조사 나설 것
쿠팡의 모바일 개통 서비스 '로켓모바일'이 단통법이 제한하는 보조금 이상 지급하고 있다. 쿠팡의 로켓배송 홍보 자료. 사진=쿠팡
쿠팡의 모바일 개통 서비스 '로켓모바일' 카드할인에 쿠팡 재원이 포함된 것이 확인됐다. 쿠팡의 로켓배송 홍보 자료. 사진=쿠팡

톱데일리 이진휘 기자 = 쿠팡의 모바일 개통 서비스 ‘로켓모바일’이 보조금을 단통법 기준 이상으로 지급하는 정황이 포착됐다.

7일 톱데일리 취재 결과 스마트폰 판매시 쿠팡 로켓모바일에서 제공하는 카드사 할인에 쿠팡 재원이 포함돼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쿠팡은 카드사와 제휴를 맺고 고객 개통 시 제공하는 ‘최대 20% 즉시 할인‘ 프로모션 중 일정 금액을 직접 지급하는 것이다. 

앞서 쿠팡은 지난달 KT와 LG유플러스로부터 정식 대리점 코드를 부여받고 로켓모바일을 출시하면서 우회보조금 논란이 일었다. 쿠팡이 단통법이 규정하는 공시지원금 외 카드사 선할인 프로모션을 제공해 이통사 유통망의 반발을 샀다.

쿠팡 '로켓모바일'에서 ‘갤럭시S20 울트라(LGU+)‘를 카드 결제할 경우 77만5000원이 할인된다. 공시지원금 50만원을 상회한다. 사진=쿠팡 로켓모바일 결제 화면 캡처
쿠팡 '로켓모바일'에서 ‘갤럭시S20 울트라(LGU+)‘를 카드 결제할 경우 77만5000원이 할인된다. 공시지원금 50만원을 상회한다. 사진=쿠팡 로켓모바일 결제 화면 캡처

삼성카드, 현대카드, 신한카드, KB국민카드, NH농협카드 등 카드사에 따르면 쿠팡의 로켓모바일 할인율은 쿠팡이 직접 책정한다. 책정된 할인율에서 각 카드사와 쿠팡 간 계약에 따라 할인금이 분할 지급된다.

카드사들은 쿠팡과의 계약 내용이기에 할인 비율은 밝히지 않았지만, 최대 20% 카드 할인 중 상당 부분이 쿠팡의 재원임을 전했다.

카드사 관계자는 “로켓모바일의 할인율 적용 관련 의사결정은 쿠팡이 결정한다”며 “발생비용은 카드사와 쿠팡이 일정비율로 분담한다”고 했다.

단통법(이동통신단말장치 유통구조 개선에 관한 법률) 제4조에 따르면, 대리점 또는 판매점은 공시지원금의 15% 범위에서만 추가 지원금을 지급할 수 있다. 그외 추가적인 보조금은 불법으로 간주한다. 쿠팡은 이미 공시지원금과 15%의 추가할인을 제공하고 있다. 이외 카드사 할인에 쿠팡 재원이 포함되면서 단통법이 규정한 보조급 지급 기준을 초과한 것이다.

쿠팡의 모바일 개통 서비스 '로켓모바일'은 공시지원금 이외 카드 선할인 최대 20%를 제공하고 있다. 사진=쿠팡
쿠팡의 모바일 개통 서비스 '로켓모바일'은 공시지원금 이외 카드 선할인 최대 20%를 제공하고 있다. 사진=쿠팡

쿠팡 측은 로켓모바일 카드할인에 쿠팡의 재원이 포함돼 있음을 인정했다. 다만 카드사와의 제휴로 진행하는 프로모션이므로 불법보조금으로 단정해 볼 수 없다는 입장을 전했다.

쿠팡 관계자는 “타사에서 진행하는 수준의 프로모션을 진행하고 있다”며 “쿠팡은 고객에게 더 나은 혜택을 주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했다.

방통위는 로켓모바일 카드할인에 쿠팡 재원이 포함돼 있다면 불법보조금으로 볼 수 있다는 입장을 밝혔다. 

방통위 관계자는 “대리점이 단통법에서 규정하고 있는 보조금 이상 지원했다면 법률 위반“이라며 “카드사 제휴 중 쿠팡에서 나온 할인 재원 부분에 대해 조사해 볼 것“이라고 했다.

한편, 쿠팡은 이날 ‘갤럭시노트20‘ 사전예약을 시작했다. KT와 LG유플러스로 개통 시 카드사 별 할인은 최대 13%까지 제공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토실 2020-08-19 13:05:07
코로나기간 임산부 재택근무 시행 국민청원에 동참해주세요. https://www1.president.go.kr/petitions/591742

소비자 2020-08-08 02:01:53
단통법때문에 소비자들은 비싼돈주고 사야하니 더 자주 폰을 못바꾸고 대리점들은 그만큼 고객이 떨어져 나가고 통신사만 배불리는. 개인적으로 단통법 시행전이 좋았다. 그땐 경쟁도 많이 해서 가격도 저렴해서 폰도 자주 바꾸고 a/s비용도 저렴했는데 지금은 폰을 애지중지.. 3년은 쓰는듯. a/s비용은 또 왜이렇게 비싼거야?

양아치처단팀 2020-08-07 17:43:46
쿠팡 불매운동할게요 개시정잡배새끼들

에라이 2020-08-07 16:57:26
대기업이 법도 안 지키고 대 놓고 장사 하는데 방통위는 대체 무엇 하는 것인가

세상만사 2020-08-07 15:47:41
카드할인이 안들어가 있는데? 신고받고 지웠나? 11번가는 여전히 카드할인 15% 하고 있음.. 티다는 15만원 할인쿠폰 뿌리고.. 오프라인 매장가면 더 할인해주고.. 진짜 휴대폰은 정말....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