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재팬 픽코마, 비게임 앱 매출 일본 1위&글로벌 12위 
카카오재팬 픽코마, 비게임 앱 매출 일본 1위&글로벌 12위 
  • 신진섭 기자
  • 승인 2020.08.10 18: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픽코마 앱 메인화면. 사진=카카오 제공

톱데일리 신진섭 기자 = 글로벌 최대 만화 시장인 일본에서 카카오의 만화 앱 픽코마(piccoma)가 7월 월간 매출 1위를 기록했다.

카카오재팬은 글로벌 앱 조사업체 앱애니(App Annie)의 리포트 결과 픽코마가 지난 7월 월간 기준으로 일본 양대 앱마켓(애플 앱스토어+구글플레이)에서 비게임 부문 모든 앱 중 통합 매출 1위에 올라섰다고 밝혔다. 같은 기준(양대 앱마켓 통합 매출, 게임 제외) 전세계 순위로는 12위에 해당하는 규모다. 

카카오에 따르면 픽코마는 서비스 출시 후 매년 두 배 이상 매출이 증가해 왔으며, 올해 2분기 거래액은 전년 대비 2.5배 증가 및 전분기 대비 61% 성장했다. 19년 4분기부터 올해 2분기까지 세 분기 연속 영업이익 흑자를 기록하며 수익성 역시 성장 중이다.

일본의 만화 시장은 약 5조7000억원 규모로 전세계 1위이며, 지난해에는 사상 처음으로 디지털 만화 시장 매출이 종이 만화 시장을 역전했다. 디지털에선 거의 앱(App)으로 만화를 보는 한국과 다르게 일본에는 2조1500억원의 웹(Web) 만화 시장이 존재하며 픽코마가 소속된 앱(App) 만화시장은 약 8000억원 규모로 웹의 절반 이하 수준이다. 

픽코마가 일본 만화 팬들을 매료시킨 콘텐츠는 한국형 비즈니스인 ‘웹툰’이다. 웹툰은 모바일에 최적화돼 스낵 컬처 콘텐츠를 선호하는 젊은 세대를 중심으로 인기를 얻고 있으며, 픽코마는 카카오 공동체의 카카오페이지로부터 양질의 K-story IP(지적 재산권)를 공급 받고 있다. 7월 기준 픽코마의 3만 여개 작품 중 웹툰의 작품 수는 1.3% 비중이지만 전체 거래액 기준으로는 35~40%를 차지하며 인기를 누리고 있다.

최근 인기 작품 추세를 보면, 매출 톱10에 한국 작품 5~6개, 일본 작품 3~4개, 중국 작품 1개가 자리 잡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