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T 바이크' 서울 송파구 정식서비스 시작
'카카오 T 바이크' 서울 송파구 정식서비스 시작
  • 신진섭 기자
  • 승인 2020.08.26 17: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톱데일리 신진섭 기자 = 카카오모빌리티는 서울 송파구 위례동과 복정역, 장지역 등 일부 지역에서 제공되던 ‘카카오 T 바이크’ 서비스 지역을 26일부터 송파구 전역으로 확대한다고 밝혔다.

송파구는 지난해 7월 카카오모빌리티가 카카오 T 플러스 친구 400만 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카카오 T 바이크 도입 희망 지역' 설문 조사 결과, 도입 희망 지역으로 응답한 이용자가 가장 많았던 상위 5개 지역 중 한 곳이다.

카카오모빌리티는 송파구가 서울 자치구 중 가장 많은 인구가 거주하고 있고, 퍼스널 모빌리티 서비스에 익숙한 2030세대의 거주 비율이 30%에 달해 카카오 T 바이크가 친숙하게 다가갈 수 있을 것으로 예상했다. 

송파구에서는 2020년 새롭게 선보인 2세대 카카오 T 바이크를 만날 수 있다. 2세대 바이크는 기존 모델 대비 체인, 안장, 타이어의 내구성이 향상됐다. 잠금장치의 GPS 수신 감도가 높아져, GPS 신호가 잘 닿지 않는 큰 기둥 뒤, 고층건물 사이에 자전거가 있는 경우에도 이용자들이 빠르게 카카오 T 바이크를 찾을 수 있도록 돕는다. 배터리 용량도 기존 모델 대비 약 30% 늘었다.

이용 방법은 카카오 T 앱에서 주변에 있는 전기자전거의 위치를 확인한 후, 자전거에 부착된 QR코드를 스캔하거나 기기 일련번호를 앱에 입력하면 된다. 목적지 도착 후에는 자전거를 안전한 위치에 주차하고 잠금장치를 잠그면 이용이 종료되며 요금이 자동으로 결제된다.

서비스 이용요금은 최초 15분간 1500원(보험료 포함)이며 이후 1분에 100원씩 추가된다. 카카오모빌리티는 송파구 전역으로의 서비스 확대를 기념해 오는 9월 24일까지 기본요금(1500원) 무료 이벤트를 실시한다. 송파구 내 신규 서비스 지역에서 카카오 T 바이크 대여 시 최초 1회에 한해 혜택을 제공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