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유나이티드제약, 코로나19 흡입 치료제 이달 중순 임상시험계획승인 추진
한국유나이티드제약, 코로나19 흡입 치료제 이달 중순 임상시험계획승인 추진
  • 연진우 기자
  • 승인 2020.09.10 13: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달 중순까지 IND 신청 예정, 강덕영 대표 “신속한 진행 위해 임상 허가 접수 앞당겨”
한국유나이티드제약 흡입기 디바이스
한국유나이티드제약 흡입기 디바이스

톱데일리 연진우 기자 = 10일 한국유나이티드제약(대표 강덕영)은 현재 개발 중인 코로나19흡입치료제의 IND 승인을 이달 중순으로 앞당겨 추진하기로 했다.

한국유나이티드제약이 개발 중인 코로나19 치료제 UI030의 성분인 아포르모테롤과 부데소나이드는 이미 천식과 COPD에서 임상적으로 오랜 기간 사용돼 오던 약물로 신속한 상용화가 가능할 것으로 보이며, 영국 다국적 제약사의 백신의 임상시험 부작용 사례와는 전혀 관련이 없다.

유나이티드제약이 사용하는 성분은 이미 동물실험을 통해 안전성이 확보된 약물로서 백신과는 전혀 다른 치료 기전과 투여 경로를 가지고 있으며 최근 미국에서 부데소나이드를 흡입하여 큰 부작용없이 코로나19 치료에 효과를 얻고 있다는 보고가 나와 더욱 주목을 받고 있는 상황이다.

한국유나이티드제약은 기존에 임상 허가 접수를 이달 말로 예정했으나 최대한 빠른 진행을 위해 일정을 앞당길 계획이다. 이달 18일까지 임상 프로토콜에 대해 식약처와 협의해 제출하고 신속하게 임상시험계획(IND) 승인을 득할 예정이다.

또한 임상시험책임자(PI)도 결정되어 있는 상황으로, 임상시험계획 승인이 나는 즉시 임상을 시작할 수 있게 된다.

강덕영 대표는 “이미 약물의 안전성이 확보된 약물이기 때문에 임상시험에 대해 긍정적이고 아주 밝은 전망을 가지고 있다”고 했다. 이어 “빠른 임상시험을 통해 많은 환자들에게 치유할 수 있는 희망을 주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