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보' 100만 관객 돌파...성동일X하지원X김희원X박소이 감사 인증샷 공개
'담보' 100만 관객 돌파...성동일X하지원X김희원X박소이 감사 인증샷 공개
  • 최지은 기자
  • 승인 2020.10.09 1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톱데일리 최지은 기자 = 개봉과 동시에 쏟아지는 호평에 힘 입어 추석 연휴 기간 내내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한 영화 <담보>가 개봉 누적 관객수 100만 명을 돌파하며 장기 흥행에 대한 기대감을 끌어올렸다.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영화 <담보>가는 10월 9일(금) 오전 9시 기준으로 누적 관객수 100만 명을 돌파했다. 지난 8월 중순 코로나19의 재 확산으로 극장가가 위축 됐던 가운데, 9월 이후 개봉작 중 유일하게 누적 관객수 100만 명을 돌파한 것. 지난 9월 29일(화) 개봉한 <담보>는 개봉 후 쏟아지는 관객들의 호평에 힘 입어 개봉 2일째인 추석 연휴 첫 날 30일(수) 박스오피스 1위에 올라선 이후 10월 8일(목)까지 연속 9일간 1위 자리를 지켜냈다.

이에 <담보>의 주역들이 친필 메시지를 통해 관객들에게 진심 어린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담보> 티셔츠를 입고 작은 손하트까지 보내고 있는 ‘두석’ 역의 성동일은 “단단히 무장하시고 극장을 찾아주신 관객 여러분의 성원 덕분에 <담보>가 누적 관객수 100만 명을 돌파했습니다. 정말 감사 드립니다”라는 소감을 밝혔으며 어른 ‘승이’ 역을 맡은 하지원은 “<담보>를 사랑해주신 100만 관객 여러분 진심으로 감사 드립니다. 앞으로도 <담보> 많이 사랑해주세요”라는 메시지를 전했다. ‘종배’ 역의 김희원은 “어려운 시국에 극장을 찾아주셔서 <담보> 100만을 만들어주신 관객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 드립니다”라며 뜨거운 지지를 보내준 관객들에게 감사한 마음을 표현했고 9살 ‘승이’ 역의 박소이 역시 “관객 여러분 덕분에 <담보>가 100만을 돌파했대요. 정말로 감사합니다.

저 ‘승이’가 많이 보고 싶으면 우리 <담보> 영화 엄청 많이 봐주세요”라는 깜찍한 인사를 남겼다. 영화 <담보>가 장기 흥행을 할 수 있었던 데는 온 가족이 편안하게 볼 수 있는 따뜻한 가족 영화라는 점 때문이다. 영화 <담보>는 인정사정 없는 사채업자 '두석'과 그의 후배 '종배'가 떼인 돈을 받으러 갔다가 얼떨결에 9살 '승이'를 담보로 맡아 키우게 되면서 벌어지는 작품. 남녀노소 모두가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담보>의 스토리는 전 세대 관객의 공감을 이끌어내며 특별한 재미와 기분 좋은 힐링 에너지를 선사했다. 또한 극중 예상치 못한 인연으로 얽히게 된 ‘두석’, ‘종배’와 ‘승이’가 진정한 가족으로 거듭나는 과정은 관객들이 가족의 소중함과 의미에 대해 다시 한 번 생각해보게끔 해 남다른 감동까지 전했다. 여기에 탄탄한 연기력을 지닌 배우 성동일, 하지원, 김희원과 성인 못지 않게 섬세한 감정 표현으로 관객들을 웃기고 울린 아역 박소이의 가족 같은 케미는 영화의 몰입도를 극대화해 호평 받았다. 이렇듯 실 관람객들의 뜨거운 호평이 쏟아지고 있다.

실제 <담보>는 개봉 11일째인 현재까지 주요 극장 예매 사이트에서 높은 평점을 받고 있어 눈길을 끈다. 10월 9일(금) 오전 9시 기준으로 <담보>의 평점은 CGV 에그 지수 96%, 메가박스 9.2점, 롯데시네마 8.9점을 기록하고 있으며 이는 보통의 개봉 영화들의 평점보다 높은 수치로 실관람객들의 높은 만족도를 입증하고 있다. 이에 한글날 연휴가 있는 개봉 2주차 흥행 성적에 이목이 집중 되고 있다.

누적 관객수 100만 명을 돌파하며 장기 흥행에 대한 기대감을 증폭시키는 영화 <담보>는 현재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