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갬성캠핑' 박나래, 송승헌이 준 커피 마시고 급 신호…"약 탔어요?" 웃음
'갬성캠핑' 박나래, 송승헌이 준 커피 마시고 급 신호…"약 탔어요?" 웃음
  • 최지은 기자
  • 승인 2020.10.21 18: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톱데일리 최지은 기자 = 개그우먼 박나래가 배우 송승헌의 엉뚱함에 두손두발을 들었다.

지난 20일 방송된 JTBC ‘갬성캠핑’에서 박나래는 안영미, 박소담, 에이핑크 손나은, 마마무 솔라 그리고 첫 번째 게스트 송승헌과 함께 캠핑 이틀째를 즐겼다.

첫날 밤을 보낸 박나래는 모닝커피를 만드는 송승헌이 커피를 갈 때마다 이상한 소리가 나자 “혹시 외계로 신호 보내요?”라고 물었다. 커피를 마신 안영미가 곧바로 화장실로 향했고, 박나래 역시 “그런데 묘하다. 바로 신호가 온다. 이 정도면 약 탄 거다. 무슨 커피가 의약품이냐”라며 뒤따라 가 모두를 폭소케 했다.

두 번째 캠핑 장소에 도착한 박나래는 서울에서 공수해온 2미터가 넘는 야자수를 공개했다. 이어 “꿈꾸던 게 있다. 야자수를 들이는 거다”라며, “세팅은 다른 친구들이 할 거다”라며 설명했다. 처음에 놀랐던 멤버들도 이국적인 분위기에 셀카를 찍으며 박나래의 남다른 준비성에 박수를 보냈다.

박소담, 솔라와 함께 스노클링을 즐긴 박나래는 뿔소라와 돌문어를 양손 가득 들고 등장해 송승헌, 손나은, 안영미의 낚시 팀을 경악케 했다. 박나래는 자그마한 물고기 한 마리 밖에 잡지 못한 송승헌에게 “이 정도면 풀어줘야지. 빨리 보내줘라”라고 구박해 포복절도를 안겼다.

문어숙회와 문어라면, 뿔소라찜으로 요리 만렙의 실력을 발휘하던 박나래는 송승헌이 ‘보라빛 향기’에 맞춰 춤을 추다 냄비를 태워 먹자 “강수지 PPL 왔냐”라고 절규했다. 나아가 뿔소라 껍데기로 영화 ‘라붐’을 패러디하고, 뽑기 디저트를 만들다 망치고, 못하는 게임이지만 승부욕을 발휘하는 송승헌에게 폭풍 구박을 안기면서도 “오빠, 우리 쭉 가야 해”라며 제6의 캠친을 제시하며 남매 케미를 발산했다.

이처럼 박나래는 매 순간마다 신박한 캠핑템을 비롯 요리 노하우를 발휘하며 캠핑 마니아로서 멤버들을 이끌었다. 또한 잘 생긴 얼굴과 달리 빙구미를 자랑하는 송승헌과 티격태격하면서도 훈훈한 분위기를 만들며 화요일 밤 안방극장에 캠핑의 갬성과 묘미를 전달했다.

한편, 지난해 연예대상 수상에 이어 제56회 백상예술대상에서도 예능상을 거머쥐며 최고의 개그우먼임을 입증한 박나래는 tvN ‘신박한 정리’를 비롯해 MBC ‘구해줘 홈즈’ ‘나 혼자 산다’ tvN ‘코미디빅리그’ ‘도레미마켓’ 등 각종 예능 프로그램에서 종횡무진 활약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