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니아딤채, 위니아전자 3분기 실적 호조
위니아딤채, 위니아전자 3분기 실적 호조
  • 김성화 기자
  • 승인 2020.11.13 1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유위니아그룹 CI. 사진=위니아딤채
대유위니아그룹 CI. 사진=위니아딤채

톱데일리 김성화 기자 = 대유위니아그룹의 가전계열사 위니아딤채와 위니아전자가 코로나19 역경 속에서도 3분기 실적 개선에 성공했다.

13일 위니아딤채는 공시를 통해 3분기 연결기준 누적 매출액 5965억원, 영업이익 106억원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매출은 전년 동기보다 22% 증가했고, 영업이익은 215% 상승했다.

위니아딤채의 대표 제품인 김치냉장고 ‘딤채’가 실적 개선을 견인했다. 딤채의 3분기 누적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23% 증가했다. 사회적 거리두기, 재택근무 장기화 등 집에서 보내는 시간이 많아지면서 김치 등 가정 내 식품 소비가 증가함에 따라 딤채 매출이 늘어난 것으로 보고 있다.

또 정부의 으뜸효율환급정책도 딤채 구매를 늘리는 데에 영향을 미쳤다는 분석이다. 딤채는 특히 스탠드 모델의 판매비중이 75%를 넘기면서 영업이익 향상에 이바지했다.

이외 위니아에이드, 위니아딤채 태국법인 등 자회사 매출이 크게 증가해 실적 향상을 도왔다. 위니아에이드는 작년 하반기에 대우전자서비스를 합병하면서 규모를 키웠고, 태국법인은 올해부터 제품을 본격 생산함에 따라 매출이 발생했다. 위니아에이드의 합병 시너지와 생산 현지화를 통한 고정비 감소 등이 영업이익 개선에도 힘을 실었다.

위니아전자는 3분기에만 매출 2606억원을 기록했고 3분기 누적은 6827억원이다. 3분기 영업이익은 33억원으로 흑자 전환에 성공함은 물론 전년 동기 대비 2배 이상 증가했다. 코로나19 영향 등으로 인해 전년 대비 매출은 감소했다. 해외 생산이 많은 사업구조에서 중국과 멕시코 등의 해외공장이 코로나19 사태로 장기 가동 중단의 여파가 있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차별화를 꾀한 소형가전은 시장의 주목을 받으며 3분기 누적매출이 24% 증가했다.

위니아딤채는 하반기 주력제품인 김치냉장고 딤채의 판매가 탄력을 받음에 따라 역대 최고 실적을 목전에 두고 있다. 글로벌 팬데믹이 감소세를 보임에 따라 태국법인의 생산도 늘어날 것으로 주목하고 있다. 위니아전자 또한 최근 소형가전과 멕시코 등 중남미에서의 판매세가 좋아 블랙프라이데이와 크리스마스 등 연말 빅마켓에 대한 기대한다.

위니아딤채 관계자는 “연초부터 계속 이어진 코로나19의 여파로 올해는 힘든 시기를 보냈음에도 양사 모두 유의미한 성장을 이뤄냈다”며 “그룹에서 위니아전자 인수 이후 가전 양사 협력 시스템이 안착됨에 따라 시너지는 더욱 발휘될 것으로 기대하고, 위기를 극복하는 혁신경영과 기술개발로 한 단계 더 도약하는 실적을 달성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