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있는 녀석들' 300회 달성 기념 개근상 수여식
'맛있는 녀석들' 300회 달성 기념 개근상 수여식
  • 서상현 기자
  • 승인 2020.11.20 15: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iHQ 제공
사진 = iHQ 제공

 

톱데일리 서상현 기자 = 맛있는 녀석들’이 300회 기념 개근상 수여식을 갖는다.

20일 방송되는 <맛있는 녀석들>은 전남 영암군을 방문해 갈낙탕과 짱뚱어탕 먹방을 펼친다.

이날 제작진은 300회 특집을 맞아 결방 없이 약 6년을 달려온 MC들에게 개근상 수여식을 진행한다. 제작진은 “300주 동안 한결같은 먹방을 보여준 멤버들에게 감사의 뜻을 표한다”는 내용의 표창장과 함께 60만 원 상당의 깜짝 선물을 준비했다. 이에 멤버들은 기대에 찬 눈빛으로 서프라이즈 선물을 공개했으나 이내 당황한 기색을 감추지 못했다.

그러나 바로 현실에 순응하며 “시청자 여러분 덕분에 사람답게 살고 있다”라는 말과 함께 시청자들의 사랑에 화답해 훈훈한 분위기를 조성했다.

또 유민상은 “아무리 싫어도 <맛있는 녀석들>만은 끝까지 하게 해달라”라며 소박한(?) 소감을 밝혀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

300회 맞이 개근상 수여식과 제작진이 준비한 깜짝 선물의 정체는 20일 저녁 8시 코미디TV <맛있는 녀석들>에서 공개된다.


서상현 기자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