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씨소프트, 코로나19 확진자 발생…판교 사옥 폐쇄
엔씨소프트, 코로나19 확진자 발생…판교 사옥 폐쇄
  • 신진섭 기자
  • 승인 2020.11.25 1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R&D센터 근무자 전원 귀가 조치
엔씨소프트가 2020년 3분기 실적을 16일 발표했다.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엔씨 본사 사옥에서 근무하는 직원 A씨가 확진자로 판정됐다.

톱데일리 신진섭 기자 = 엔씨소프트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엔씨는 확진자가 발생한 건물에서 근무하는 전 직원을 귀가 조치했다.

25일 엔씨에 따르면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엔씨 본사 사옥(삼평동 R&D센터)에서 근무하는 직원 A씨가 이날 오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엔씨는 이날 오후 보건당국으로부터 직원 1명이 확진자로 판정됐음을 확인했다. 사옥은 오는 26일 오후 2시까지 방역을 위해 폐쇄된다. 

엔씨는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에 따라 지난 24일부터 일주일에 사흘을 출근하고 이틀은 재택 근무하는 ‘주 2일 순환재택 근무제’를 가동했다.

앞서 지난 3월 액토즈소프트의 관계사 아이덴티티 게임즈 임직원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바 있다. 지난 8월에는 엑스엘게임즈에서 확진자가 나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