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는 사랑을 싣고'김태원, 故 김재기 죽음에 “그때 돈이 있었다면”
'TV는 사랑을 싣고'김태원, 故 김재기 죽음에 “그때 돈이 있었다면”
  • 서상현 기자
  • 승인 2021.01.13 15: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톱데일리 서상현 기자 = 김태원이 비운의 보컬 김재기에 대해 여전한 안타까움을 드러냈다.

13일 방송되는 KBS 2TV ‘TV는 사랑을 싣고’에서는 ‘부활’의 리더 김태원이 밝힌 역대 보컬리스트들과의 비하인드 스토리가 공개된다.

35년 차를 맞은 그룹 ‘부활’은 1대 김종서부터 2대 이승철, 3대, 4대 김재기와 김재희 형제, 5대 박완규 등 기라성 같은 가수들이 거쳐간 국내 최장수 밴드.

김태원은 그 중에서도 특히 가장 기억에 남는 보컬리스트로 고 김재기를 꼽았다. 김재기는 지금도 사랑받는 불후의 명곡 ‘사랑할수록’을 부른 가수. 하지만 3집 녹음 중 불의의 교통사고로 요절해 많은 팬들을 안타깝게 만들었다.

김태원은 당시 새벽 1시에 돈이 필요하다는 김재기의 전화를 받았지만 자신도 사정이 여의치 않아 돈을 구할 수 없었다면서 “돈이 있었다면 운명이 바뀌었을 수도 있었을 것”이라고 가슴 아파했다.

특히 김태원은 김재기 사후 동생 김재희를 ‘부활’의 4대 보컬로 전격 발탁, 동생은 형이 생전에 못 이룬 꿈을 이뤘고 김태원은 김재기와의 약속을 지킬 수 있었다고 해 그룹 ‘부활’의 영화보다 더 극적인 스토리가 무엇일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한편, 김태원은 김재기 사후에도 그와 음색이 비슷한 사람을 찾아다니다가 김재기와 박완규를 섞어 놓은 것 같은 목소리를 지닌 김기연을 찾아냈다고 한다.

하지만 김태원은 ‘부활’의 감성에 가장 잘 맞는 이상적인 보컬리스트인 김기연을 또 한번 안타깝게 떠나보내야 했다고 해 과연 어떤 가슴 아픈 사연이 있는 것인지 이날 방송에 대한 궁금증을 더하고 있다.

김태원이 직접 밝힌 고 김재기와의 추억과 또 다른 비운의 보컬 김기연을 찾는 이야기는 13일(수) 저녁 8시 30분 KBS 2TV ‘TV는 사랑을 싣고’를 통해 공개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