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국제영화제' 가와세 나오미 감독X문소리, #안녕_프로젝트 영상 공개
'부산국제영화제' 가와세 나오미 감독X문소리, #안녕_프로젝트 영상 공개
  • 최지은 기자
  • 승인 2021.01.13 16: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톱데일리 최지은 기자 = 부산국제영화제가 2021년을 맞이하면서, BIFF 온택트 #안녕_프로젝트의 두번째 영상을 공개한다.  

첫번째 #안녕_프로젝트의 영상은 <한여름의 판타지아>에 함께 출연하였던 배우 김새벽과 이와세 료였다. 이 영상은 새해 1월 1일 부산국제영화제의 공식 소셜미디어 채널에 업로드 되어 2021년 BIFF 온택트 프로젝트의 첫 시작을 알렸다.  

두번째 BIFF 온택트 #안녕_프로젝트의 주인공은 배우 문소리와 가와세 나오미 감독이다. 

<한여름의 판타지아>가 한 영화에 출연했던 한국과 일본 배우들의 만남이라면, 배우 문소리와 가와세 나오미 감독은 함께 작업한 친분은 없다. 하지만 이들은 코로나19 팬데믹이라는 상황에서 코로나 블루를 함께 이겨내자는 마음으로 부산국제영화제의 온택트 프로젝트에 기꺼이 동참해주었다. 

아시아를 대표하는 두 영화인은 ‘안녕’ 프로젝트를 통해, 코로나 시대를 살아가는 사람들 모두가 공감할 수 있는 현실적이고도 일상적인 공통 관심사에 대한 이야기를 나눈다. 하지만 이들은 단지 한국과 일본에 국한되지 않고 아티스트로서의 인류 보편적인 고민까지 나누며 대화의 의미를 더한다.  

BIFF_온택트, #안녕_프로젝트는 직접 만나 이야기 나누는 것이 너무나 어색해진 요즘, 물리적으로는 떨어져 있지만 이 시절을 함께 견디고 있는 영화인들이 서로의 안부를 묻는 프로젝트이다. 공간의 한계를 온라인으로 해결하고 동시대의 영화인들이 이 어려운 상황에 대한 생각과 일상을 나눠 보고자 한다. 

부산국제영화제 #안녕_프로젝트의 두번째 주인공 가와세 나오미 감독과 문소리 배우의 영상은 오늘 네이버 영화 주제판을 운영하는 씨네플레이를 통해 공개되었으며, 이후 부산국제영화제 및 씨네플레이 공식 SNS채널에서 확인할 수 있다. 

부산국제영화제의 #안녕_프로젝트는 제네시스 후원으로 제작되며, 온택트로 제작되는 프로젝트 영상은 시리즈로 제작되어 모두의 안녕을 위한 인사를 이어나갈 것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